[강원도] 기상예보에 따른 긴급대응 상황판단회의 개최
[강원도] 기상예보에 따른 긴급대응 상황판단회의 개최
  • 정진욱 기자
  • 승인 2018.08.08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페셜타임스 정진욱 기자] 강원도소방본부(본부장 이흥교)는 8일 15시 도청 종합상황실에서 주무담당 등이 참가한 가운데 기상예보에 따른 긴급대응 상황판단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상황판단회의는 오늘과 내일(9일)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으로 구름이 많고 대기불안정으로 강원산지를 중심으로 시간당 30 ~ 50mm(많은 곳은 강원산지 100mm 이상)의 매우 강한 소나기가 예상됨에 따라 산간지역 급류사고와 인명구조 대응태세를 점검하는 등 풍수해 소방안전대책을 강화하기 위해 실시했다.

회의에서는 기상청 예비특보 사항 등을 수시로 파악하여 현장여건에 따른 비상근무 실시, 긴급구조통제단 가동여부 및 유관기관 상황전파, 특수구조단 긴급기동팀 전진배치, 주요 계곡 등 야영객 사전대피 유도 및 안전사고 예방 계도 활동을 강화하기로 했다.

한편 강원소방에서는 지난 6일 영동지역에 쏟아진 폭우 대응활동으로 소방펌프차량 등 대규모 장비와 인원을 투입해 주택 배수 작업 등 모두 144건(강릉 53건, 속초 83건, 고성 5건, 양양 2건, 동해 1건)의 호우피해에 대한 안전조치 활동을 펼쳤다. 

이흥교 본부장은 “여름철 소나기는 국지적으로 단시간에 많은 비가 내려 산간계곡이나 하천에서 갑자기 물이 불어날 수 있으므로, 피서객‧ 행락객들은 안전사고에 유의하고, 주택․축대․토사유출 등 우려지역은 수시로 확인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jinuk@specialtimes.co.kr

jinuk@special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