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배우 이상아, ’노래에 반하다’ 이훈식과 파이널 진출!
뮤지컬 배우 이상아, ’노래에 반하다’ 이훈식과 파이널 진출!
  • 정진욱 기자
  • 승인 2019.11.02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XtvN '노래에 반하다'
사진= XtvN '노래에 반하다'

 

[스페셜타임스 정진욱 기자] 1일 방송된 Xtvn ‘노래에 반하다’에서는 이훈식이 3라운드 ‘그의 무대’에 올랐다.

무대를 앞둔 이훈식은 긴장된 표정으로 ‘자신이 없다’고 말해 첫 만남부터 이상아와 듀엣을 맞춰온 그의 무대에 고백의 문이 열릴지 관심이 집중됐다.

MC 규현은 이훈식에게 마음이 한번도 변하지 않은 것이냐 물었고, 이훈식은 ‘그렇다’고 답하며 이상아를 향한 한결 같은 마음을 드러냈다.

태연의 ‘만약에’를 선곡한 이훈식은 한 소절 한 소절 진심을 담아 노래를 이어갔다.

이후 긴장된 분위기 속 고백의 문이 열렸고, 이상아의 청아한 목소리가 울려퍼졌다. 이상아의 등장에 하트메이커들은 흐뭇해하는 모습을 보이는가 하면, 이훈식 또한 미소로 화답하며 듀엣을 이어갔다. 이상아의 매력적 음색과 이훈식의 애절한 감성이 만드는 하모니에 출연진들까지도 무대에 푹 빠져있는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끌었다.

노래가 끝난 뒤 이상아는 “오빠와는 데이트도 많이 해서 좋은 마음이 있었다. 한편으로는 다른 사람들과도 교류를 해보고 싶다는 생각도 있었다.”며 마음을 정리할 시간이 필요했음을 밝혔다. 하지만 이훈식이 계속 눈에 밟혔고, 결국 감정을 확인하게 된 이상아는 이훈식과 3라운드 듀엣 무대를 꾸미며 파이널 라운드에 진출하게 됐다.

이상아, 이훈식 커플의 무대를 본 성시경은 “이상적이다. 여자의 화려하고 완벽한 보컬과 진심이 담긴 남자의 보컬”이라며 “보기 좋고 듣기도 좋다.”고 극찬했다.

‘노래에 반하다’가 파이널 라운드만을 남겨놓고 있는 가운데 이상아, 이훈식 커플이 보여줄 마지막 무대에 이목이 집중된다.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내는 파이널 무대는 오는 8일 금요일 오후 7시 40분 Xtvn, tvn에서 방송된다.

jinuk@specia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