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규로 돌아온 SBS ‘맛남의 광장’ 11월 11일 옥계 휴게소에서 첫 장사
정규로 돌아온 SBS ‘맛남의 광장’ 11월 11일 옥계 휴게소에서 첫 장사
  • 최선은
  • 승인 2019.11.13 0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SBS ‘맛남의 광장’
사진= SBS ‘맛남의 광장’

 

[스페셜타임스 최선은 기자] 정규로 돌아온 SBS ‘맛남의 광장’이 강원도 옥계휴게소에서 첫 장사를 시작한다.

 

11일(월) SBS ‘맛남의 광장’ 백종원, 김희철, 양세형, 김동준이 옥계휴게소 속초 방면(강원도 강릉시 옥계면 동해고속도로 320)에서 강원도 특산물로 만든 신메뉴를 판매한다. 특히, 판매하는 메뉴는 네 사람이 강릉 특산물 감자, 홍게, 양미리를 활용해 개발한 것으로, 이들은 현장에서 음식을 직접 만들어 휴게소를 찾은 방문객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강원도만의 특별한 식재료로 어떤 새로운 메뉴가 탄생될지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맛남의 광장’ 팝업스토어는 11일(월) 오전 11시 반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된다.

 

‘맛남의 광장’은 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신메뉴를 개발해 휴게소, 공항, 철도역 등 유동인구가 많은 만남의 장소에서 판매하는 과정을 담아내는 프로그램으로, 단순히 음식을 개발, 판매하는 것이 아닌 지역 특산물의 소비 촉진과 인식 개선을 목표로 하고 있다. 잦은 태풍으로 힘들어하는 농민들에게 희망을 주고, 시청자들에게는 국산 식재료의 힘을 알려주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으로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SBS ‘맛남의 광장’은 오는 12월 5일(목) 밤 10시 첫 방송될 예정이다.

sechoi@specia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