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X 지연운행, 철도노조 태업(3일차)으로 오늘도 일부 열차 지연 예상
KTX 지연운행, 철도노조 태업(3일차)으로 오늘도 일부 열차 지연 예상
  • 정진욱 기자
  • 승인 2019.11.17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X와 코레일 사옥
KTX와 코레일 사옥

 

[스페셜타임스 정진욱 기자] 한국철도(코레일)은 17일 오전 10시 보도자료를 통해 전국철도노동조합이 3일차 태업을 이어가면서 일요일인 오늘도 일부 열차(KTX) 운행이 차질을 빚을 것으로 예상했다.

 

한국철도는 수색차량기지의 태업이 지속되면서 서울역-용산역에서 출발하는 무궁화호 등 일반열차가 20~60분 지연될 것으로 우려하고 있다.

 

또한 한국철도는 열차를 이용하실 분은 사전에 운행 상황을 반드시 확인해 줄 것과 대학입시 등 중요한 일정이 있으신 경우 다른 교통편도 알아볼 것을 당부했다.

 

< 노동조합 태업 2일차(16일)열차 지연 현황 >

- 부산역 출발 KTX 9대 20∼54분 지연 출발

- 서울역, 용산역 출발 무궁화호 32대 20∼106분 지연 출발

- 지연보상 20,046건 178,064,900원

jinuk@specia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