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코카-콜라, ‘2018 코카-콜라 어린이 그린리더십’ 시상식 성료
한국 코카-콜라, ‘2018 코카-콜라 어린이 그린리더십’ 시상식 성료
  • 정진욱 기자
  • 승인 2018.08.12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18 코카-콜라 어린이 그린리더십 시상식 현장 스케치 (사진=한국 코카-콜라)

[스페설타임스 정진욱 기자] 한국 코카-콜라와 환경재단은 11일 오후 서울 중구 환경재단에서 ‘2018 코카-콜라 어린이 그린리더십’ 시상식을 개최했다.

‘코카-콜라 어린이 그린리더십 과정’은 한국 코카-콜라가 지난 2011년부터 운영하고 있는 어린이 환경 교육 프로그램으로 습지 탐사를 통해 어린이들이 습지의 중요성과 습지 보존 노력을 배우고, 나아가 물의 가치 및 소중함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높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이다.

이날 시상식에는 올해 코카-콜라 어린이 그린리더십 과정을 거친 160여 명 학생들의 환경보호 관련 에세이 및 현장 참여도 심사를 거쳐 선발된 9명의 우수 그린리더 어린이와 가족들이 참석했다. 한국 코카-콜라의 인사말과 환경재단의 축사로 시작된 이날 행사에서는 올해 4회에 걸쳐 전국 주요 습지에서 실시된 2018 코카-콜라 어린이 그린리더십의 주요 활동 보고를 비롯해 단체사진 촬영, 시상식 및 소감 발표, 그린보트 해외연수 오리엔테이션 등이 진행됐다.

올해 우수 그린리더로 뽑힌 9명의 학생들은 이날 현장에서 코카-콜라 어린이 그린리더십 프로그램을 통해 전국의 습지를 탐사하면서 물의 가치와 환경보호의 필요성을 배운 각자의 경험을 공유하며, 앞으로도 생활 속에서 환경보호를 적극적으로 실천할 것을 다짐했다. 우수 그린리더로 선발된 어린이들은 오는 8월 26일부터 31일까지 5박 6일 동안 크루즈를 타고 일본으로 환경연수를 떠나며, 국제 습지보호협약인 람사르 협약(Ramsar Convention)에 등록된 사카타 습지를 비롯해 오누마 국정공원, 가와사키 에코센터 등을 체험하며 글로벌 그린리더로 성장할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가질 예정이다.

이날 우수 그린리더로 선발된 경기도 과천 청계초등학교 6학년 김제현 학생은 “평소 환경과 자연에 관심이 많아 환경을 위해 노력할 수 있는 활동을 찾아보던 중, 코카-콜라와 환경재단이 함께하는 그린리더십 활동을 알게 되어 참여하게 됐다”며 “국내 습지 탐사를 통해 습지에 얽힌 이야기와 평소 접하지 못했던 다양한 수생 동•식물을 만나볼 수 있어서 좋았고, 일본으로 떠나는 해외 환경 연수에서도 많은 것을 배워오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국 코카-콜라 홍보부의 박형재 상무는 “한국 코카-콜라는 ‘지속가능경영’이라는 경영 철학 아래 미래의 주인인 어린이들이 직접 ‘물’의 소중함과 ‘환경 보존’의 중요성을 알 수 있도록 코카-콜라 어린이 그린리더십 과정을 꾸준히 운영하고 있다”며 “코카-콜라 어린이 그린리더십 과정에 참여한 어린이들이 습지 탐사를 통해 물과 습지의 소중함을 깨닫고, 환경의 중요성을 함께 전파해 나가길 바라며, 한국 코카-콜라 또한 앞으로도 지속 가능한 경영 철학을 바탕으로 차세대 그린리더 육성 및 물 자원 보호를 위한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한국 코카-콜라는 2008년부터 환경재단과 함께 어린이환경체험교육을 진행해 왔으며, 지난 2011년 ‘코카-콜라 어린이 그린리더십 과정’을 선보인 이후 8년 동안 약 천여 명의 그린리더를 배출해 왔다. 올해 ‘2018 어린이 그린리더십 과정’은 ‘습지 보호에 대한 우리들의 책임’이라는 주제에 맞춰 총 4회에 걸쳐 실시됐으며, 참가 학생들과 함께 시화호 대송습지, 화성 비봉습지, 양양 남대천생태습지, 강릉 가시연습지에서 습지 탐사 교육을 진행했다.

jinuk@specialtimes.co.kr

jinuk@specia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