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구하라 극단적 선택, SNS 마지막 글은?
[속보] 구하라 극단적 선택, SNS 마지막 글은?
  • 정진욱 기자
  • 승인 2019.11.24 2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구하라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 구하라 인스타그램 캡처

 

[스페셜타임스 정진욱 기자] 24일 가수 구하라의 극단적 선택 소식에 충격을 주고 있다.

 

구하라 인스타그램의 마지막글은 어제인 23일 '잘자' 라는 글을 마지막이다.

 

한편, 가수 설리 이후 또한번의 충격 때문인지 글에는 설리(진리)의 이야기도 나오고 있다.

 

네티즌들은 "진리언니 몫까지 산다 그랬잖아요", "잘자가 평생 잘잔다는 이야기였나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잘자라는 게 설마 이런 뜻이였어 ...? 언니 이건 아니잖아 응 ...?" 등 아타까워 하는 글이 이어지고 있다.

jinuk@specia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