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K, 붉은악마 브라질 원정단에 A형 간염 백신 ‘하브릭스’ 무상 지원
GSK, 붉은악마 브라질 원정단에 A형 간염 백신 ‘하브릭스’ 무상 지원
  • 최고관리자
  • 승인 2014.06.24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프테리아∙백일해∙파상풍 예방 백신 ‘부스트릭스’, 말라리아 치료제도 추가 지원키로디프테리아∙백일해∙파상풍 예방 백신 ‘부스트릭스’, 말라리아 치료제도 추가 지원키로
A형 간염 발생률 높은 지역으로 출국 앞둔 ‘12번째 태극전사’ 붉은악마 브라질 원정단의 건강한 현지 응원을 돕기 위한 취지로 마련
서울--(뉴스와이어) 2014년 06월 02일 -- 글락소 스미스클라인(대표 김진호, 이하 GSK)은 브라질 월드컵 개막을 앞두고 현지 원정 응원에 나서는 국가대표팀 서포터즈 붉은악마 110명을 대상으로 A형 간염 예방 백신 ‘하브릭스’ 접종을 무상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붉은악마 응원단은 지난 5월 31일 순천향대학교 서울병원에서 A형 간염 예방을 위한 하브릭스 접종을 받았다. 이번 무상 예방 접종 지원은 브라질 월드컵에 출전하는 한국 국가대표팀의 선전을 기원하면서, ‘12번째 태극전사’인 붉은악마의 건강한 원정 응원을 돕겠다는 취지에서 비롯됐다고 GSK 측은 설명했다.

글락소 스미스클라인은 브라질 월드컵 개막을 앞두고 현지 원정 응원에 나서는 국가대표팀 서포터즈 붉은악마 110명을 대상으로 A형 간염 예방 백신 하브릭스 접종을 무상 지원한다고 밝혔다. (사진제공: 글락소스미스클라인)

GSK는 A형 간염 백신 외에도 파상풍 예방을 위해 Tdap(디프테리아, 백일해, 파상풍) 백신 ‘부스트릭스’와 말라리아 치료제 등 해외 여행 시 주의해야 할 질환의 예방 백신과 치료제도 추가로 지원했다. 또한, 현장 진료 및 접종은 순천향대학교 서울병원 의료진의 재능 기부와 진료비 지원을 통해 이뤄졌다.

GSK 백신사업부 마케팅의 윤영준 본부장은 “원정 응원을 떠나는 붉은악마의 대다수가 A형 간염에 취약한 20~30대인데, 브라질과 같은 중남미 지역은 A형 간염 발생률이 높은 지역으로 분류되어 있어 접종 지원을 결정하게 됐다”며 “이번 접종을 통해 붉은악마들의 건강한 응원에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A형 간염은 백신으로 예방 가능한 질환 중에서 해외 여행 중 발생하는 가장 흔한 질환이며, 특히 브라질과 같은 중남미 지역에 방문할 때 주의가 요구된다. 브라질 현지 취재를 위해 출국을 앞둔 취재진들도 일제히 예방접종을 받았으며, 대한축구협회도 브라질에 방문하는 응원단에게 예방접종을 권고하고 있다. 또한 국제축구연맹(FIFA)에서 브라질 현지 감염병에 대한 주의보를 발령함에 따라 한국 국가대표팀도 최근 A형 간염 백신을 비롯한 예방접종을 받은 바 있다.

이날 붉은악마 예방 접종에 자리를 함께 한 순천향대학교 서울병원 유병욱 국제진료센터장은 다년간의 해외 진료 봉사 경험을 바탕으로 브라질 현지에서 주의해야 할 질환에 대해 설명하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유 교수는 “A형 간염은 해외여행이 잦은 10~30대에 많이 발생하며, 일단 발병하면 특별한 치료법이 없이 보전적 치료를 해야 하는 질환으로, 적절한 치료시설이 갖추어지지 않은 지역으로의 해외 여행 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며 “출국 2주 전 예방 접종을 받는 것이 최선의 방법”이라고 강조했다.
출처: 글락소스미스클라인
언론 연락처글락소스미스클라인 홍보대행
KPR
은보라
02-3406-2259  
admin@doma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