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더스제약, 수요예측 경쟁률 1033.41:1 기록… 공모가 최상단 15,900원 확정
위더스제약, 수요예측 경쟁률 1033.41:1 기록… 공모가 최상단 15,900원 확정
  • 정시환 기자
  • 승인 2020.06.23 1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더스제약 CI
위더스제약 CI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의약품 전문 제조사 위더스제약(대표이사 성대영)이 공모가를 희망 범위(13,900원 ~ 15,900원) 최상단인 15,900원으로 확정했다고 23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위더스제약은 지난 18~19일 진행한 기관 투자자 대상 수요예측 결과, 전체 공모 물량의 60.0%인 960,000주 모집에 1,114건의 국내외 기관이 참여했다. 총 신청주수는 9억9,207만주로 집계됐으며 최종 경쟁률은 1033.41:1을 기록했다. 참여 건수의 98.2%는 밴드 상단 이상에 몰렸으며, 특히 절반이 넘는 671건은 상단 초과 가격을 제시하는 등 위더스제약의 공모에 큰 관심을 보이며 흥행감을 고조시켰다.

 

이번 공모를 통해 유입되는 자금은 총 약 158억 원이며, 확보 자금은 ▲생산 공장 설비 투자 ▲ 물류창고 증축 ▲이중정 기반 개량신약 R&D 등에 사용될 계획이다.

 

위더스제약은 순환기용제, 근골격용제 등 노인성 질환에 특화된 제제기술로 지속적인 수요가 기대되는 제품 포트폴리오를 구성하고, 퍼스트제네릭 및 특수 제형 등 고부가가치 제품군 강화를 통한 지속 성장을 이뤄왔다.

 

향후 위더스제약은 이중정 기반 개량신약 개발로 노인성 질환 품목군을 강화하고 탈모치료제 시장 진출을 통해 중장기 성장을 견인할 계획이다. 회사는 퍼스트제네릭을 포함한 이중정 2개 품목을 개발 완료해 올해와 내년 초 출시를 앞두고 있으며, 바이오 벤처 기업 인벤티지랩과 국내 및 글로벌 CMO(위탁생산) 사업 협력 계약을 체결을 마쳤다. 회사는 인벤티지랩의 특허 기술인 마이크로스피어(Microsphere) 기반 DDS 기술을 이전 받아 탈모 치료용 장기 지속형 주사제의 국내 및 글로벌 독점 생산을 진행한다.

 

위더스제약 성대영 대표이사는 “최근 침체한 코스닥 시장 상황에도 불구하고, 전문약에 특화된 회사의 기술력과 유통 구조 다각화로 확보한 안정적인 수익 구조가 기관투자자에게 좋은 평가를 받았다”며, “상장 후, 신규 사업에 박차를 가하면서도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위더스제약의 일반투자자 청약은 전체 공모 물량의 20.0%인 320,000주로, 오는 25일부터 26일까지 이틀 간 진행된다. 다음 달 3일 상장 예정이며, 주관사는 NH투자증권과 삼성증권이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