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현준 명예훼손 혐의 피소…전 매니저, 허위사실 유포 주장
신현준 명예훼손 혐의 피소…전 매니저, 허위사실 유포 주장
  • 스페셜타임즈
  • 승인 2020.07.28 0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현준(채널A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서혜림 기자 = 배우 신현준씨(51)의 전 매니저가 신씨를 명예훼손 혐의로 경찰에 고소했다.

27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신씨의 매니저 김모씨가 신씨를 허위사실유포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낸 고발장을 접수했다.

지난 9일 김씨는 신씨가 지난 13년 동안 자신에게 폭언과 욕설을 하고 비합리적 정산 등 갑질을 일삼았다고 일부 언론에 폭로하면서 진실공방이 시작됐다.

이에 대해 신씨 측은 김씨가 제기한 갑질 의혹에 대해 사실이 아니며 프로포폴 투약 역시 정당한 치료 목적으로 받았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김씨는 신씨가 해명한 내용에 허위사실이 있다고 보고 고소장을 낸 것으로 전해졌다.

아울러 김씨는 신씨가 2010년에 프로포폴을 불법 투약했다고 주장하며 경찰에 신씨를 마약류 관리법 위반 혐의로 고발하기도 했다.

앞서 서울 강남경찰서는 13일 김씨가 해당 내용으로 신씨를 상대로 제출한 고발장을 접수했다.

경찰 관계자는 "조만간 고소인 조사를 한 후에 (피고소인 조사 등) 일정을 조율해 볼 것"이라고 밝혔다.

specialtimes@specia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