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역학조사를 우선멈춤 해주고 싶어요. ” 최대호 안양시장 울컥한 사연!
안양시, “역학조사를 우선멈춤 해주고 싶어요. ” 최대호 안양시장 울컥한 사연!
  • 최선은
  • 승인 2021.10.14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 역학조사원들, 사무실에서 컵라면으로 끼니 해결하며 고군분투
안양시 역학조사원들

[스페셜타임스 최선은] 컵라면으로 한 끼 식사를 해결하는 보건소직원들의 고군분투가 눈물겹다.

최대호 안양시장이 보건소 역학조사원들의 노고를 격려하며,“역학조사에는 우선멈춤이 없다.”고 했다.

14일 최대호 안양시장의 sns, 코로나의 최 일선에 있는 보건소직원들의 바쁜 일상을 여실히 보여주는 사진 몇장이 시선을 끈다.

안양시 만안구보건소 역학조사원들이 잠시도 컴퓨터모니터에서 눈을 뗄 수 없어, 식당이 아닌 사무실 책상에서 컵라면과 김밥으로 점심을 해결하면서도 모니터에 집중하는 장면이다.

코로나19 등 감염병 차단에 있어 확진자 동선파악과 접촉자 분류는 속도가 생명이다. 확진자 추적관리가 제대로 안 되면 전파속도는 급속도로 빨라질 수 있기 때문이다.

최 시장은 sns에서 허겁지겁 라면과 김밥을 먹으며 모니터에 집중하는 모습에 마음이 울컥했다고 전했다. 역학조사원들에게 잘 차려진 식사는 호사가 돼버렸고, 하루라도 빨리 기쁨의 점심시간을 돌려주고 싶다는 간절함도 감추지 않았다.

최 시장은 또 백신패스 강화와 미접종자의 안전확보 등 방역과 일상의 점진적 조화로 위드코로나 시대를 열어가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10월 13일 기준, 1·2차를 모두 마친 안양의 백신접종률은 전체인구 대비 61.6%로 집계됐다. 전국 접종률(60.8%)를 웃도는 수치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