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의회 이연희 의장, 서산지역 최초 여성 제관에
서산시의회 이연희 의장, 서산지역 최초 여성 제관에
  • 김충식 기자
  • 승인 2021.10.18 1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성평등은 시대적 요구, 체감할 수 있는 양성평등 실현에 앞장
서산시의회 이연희 의장, 서산지역 최초 여성 제관에

[스페셜타임스 김충식 기자] 서산시의회 이연희 의장이 16일 지곡면 안견기념관에서 열린 ‘2021 안견추모제’에 아헌관으로 참례해 봉행했다. 여성이 제관을 맡은 것은 안견추모제를 포함해 서산 지역 제례 역사상 처음 있는 일이다.

헌관은 제사를 지낼 때 술잔을 대표로 올리는 제관을 뜻하는데, 그 순서에 따라 초헌관, 아헌관, 종헌관으로 나뉜다.

이날 안견추모제는 성일종 국회의원이 초헌관, 이연희 의장이 아헌관, 강문수 안견추모제운영위원장이 종헌관을 맡아 엄숙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됐다.

제관은 지난 수백 년 동안 남성의 전유물로 여겨져 왔기에 이 의장의 이번 아헌관 참여는 ‘금녀의 벽’을 허문 지역 문화계의 중대한 진전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이연희 의장은 “조선 최고의 화가 현동자 안견 선생의 추모제에서 서산지역 최초의 여성 제관으로 참석하게 돼 영광”이라며 “지켜온 관습을 시대적 요구에 따라 과감히 내려 높으신 안견기념사업회의 결단에 경의를 표한다”고 말했다.

이어 “여성 헌관은 서산시민의 높은 양성평등 의식을 반영하는 새로운 변화의 시작”며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양성평등 실현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 “안견 선생 선양사업을 비롯한 문화예술 인프라 조성에도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안견추모제는 서산문화재단, 안견기념사업회 주관으로 현동자 안견 선생의 업적과 예술혼을 기리고 추모하기 위해 봉행되는 제례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