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군, 미래100년을 내다보는 공공시설물 활성화 ‘일보전진’
순창군, 미래100년을 내다보는 공공시설물 활성화 ‘일보전진’
  • 최선은
  • 승인 2021.10.28 1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시설물 경영개선 및 이용 활성화를 위한 연구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연구용역 중간보고회

[스페셜타임스 최선은] 순창군이 군 공공시설물의 미래 100년 지속가능한 자생방안 마련을 목표로 본격적인 추진에 나섰다. 군은 지난 27일 군청 영상회의실에서 순창군 공공시설물 46개소를 대상으로 추진중인「순창군 공공시설물 마케팅(경영개선) 및 활성화」연구용역의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날 중간보고회는 황숙주 순창군수를 비롯한 시설물 담당 부서장과 관계 공무원, 연구용역 수탁기관 등 4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현재까지의 용역 추진사항을 공유하고 향후 추진방향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열렸다.

용역의 연구책임을 맡은 ㈜한국능률협회컨설팅 김도형 컨설턴트는 시설 전반현황분석에 따른 컨텐츠 강화방안, 시설물 운영관리에 필요한 전담조직 신설 필요성, 국내외 사례 등 시설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이어 진행된 부서 의견수렴 과정에서 시설별 책임운영을 위한 성과지표 설정, 전담조직 신설에 필요한 구체적인 방안 제시, 체류형 관광을 위한 시설 연계방안 등이 추가 보완사항으로 언급되며 향후 과업추진 방향에 대해 적극적으로 의견을 개진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황숙주 군수 또한 “부서 담당자들과의 충분한 소통과 피드백을 통해, 시설물이 기존에 가지고 있는 장점은 극대화하고, 부족한 점은 전략적으로 보완하여 완성도 높은 연구 성과품이 나올 수 있도록 끝까지 최선을 다해달라”고 연구진에게 거듭 당부하고 “순창군이 심혈을 기울여 조성해놓은 다양한 시설물인 만큼 오래도록 많은 사람들이 찾고 이용하는 시설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며 사업에 대한 성공의지를 드러냈다.

군은 이번 중간보고회에서 나온 다양한 의견을 반영해 연내 용역을 최종 마무리 하고, 그 결과를 토대로 순창군 공공시설물 활성화를 위한 단계별 업무추진에 모든 역량을 쏟을 예정이다.

한편, 순창군은 지난 5월 연구용역에 착수했으며, 이는 최근 지자체마다 대두되는 공공시설의 운영 적자와 낮은 활용도 문제를 해소하기 위한 선제적 행정의 일환이다. 공공시설물의 재무적 타당성을 높이고, 관광 및 이용활성화 측면 등을 종합적으로 반영한 마스터 플랜 수립을 통해, 미래 지속가능한 건전시설물로 거듭나는 것은 물론 지역경제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어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