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나무(NAMUH) 이용 고객 대상 해외주식 거래수수료 및 환전 우대 제공
NH투자증권, 나무(NAMUH) 이용 고객 대상 해외주식 거래수수료 및 환전 우대 제공
  • 최선은
  • 승인 2020.09.14 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투자증권(대표이사 정영채, www.nhqv.com)은 모바일증권 나무(NAMUH) 앱을 이용하는 해외주식 투자자들에게 매매수수료 및 환전수수료 우대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고 14일 밝혔다.

 

연초 국내주식 시장의 상승을 이끌었던 개인투자자들이 이제는 국내를 넘어 해외로 눈을 돌리고 있다. 국내에 진출한 글로벌 기업들로 인해 친숙한 기업들이 많아지면서 생활 속에서 쉽게 접하는 글로벌 기업들의 주식을 직구하고자 하는 개인투자자들의 니즈도 덩달아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

 

NH투자증권은 해외 주식에 관심을 가지는 투자자들이 필요로 하는 혜택을 제공하고자 9월 14일부터 모바일증권 나무 앱을 이용하는 최초 신규 고객과 기존 나무고객(상세요건 나무홈페이지 참조) 중 처음 해외주식을 거래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해외 9개국(미국, 홍콩, 중국, 일본, 영국, 독일, 호주, 베트남, 인도네시아) 온라인 거래 시 우대수수료 0.09%와 환전수수료 100% 우대 혜택을 ’21년 3월까지 제공하기로 했다. 환전수수료 100% 우대 혜택은 NH투자증권이 최초다.

 

 또한 최초 신규 고객에게 미국 실시간 시세 서비스와 리서치센터의 투자정보 컨텐츠를 무료로 제공하며, 나무 앱에서 계좌를 개설한 최초 신규 고객 중 선착순 5만 명에게는 투자지원금 20달러를 지급하는 등 해외주식 투자를 시작하는 고객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NH투자증권은 해외주식 원화 매수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고객이 원화를 계좌에 입금하고 환전 없이 바로 해외주식 매수가 가능한 서비스이다. 환전이 생소하고 어려운 초보 투자자에게는 이러한 서비스가 투자에 있어 많은 도움이 된다. 또한 해외주식 매도 후 매도대금 입금까지 수일이 걸리는 불편함을 없앤 논스톱매매서비스도 해외주식 고객이 이용할 수 있는 편리한 서비스다.

 

김두헌 NH투자증권 Digital영업본부장은 “상반기 코로나19 사태, 세계 주요국들의 저금리 기조, 국내주식 양도세 부과 논의 이슈가 맞물리며 국내 투자자들이 해외주식을 많이 선호하는 추세” 라며 “날이 갈수록 해외투자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만큼 고객이 투자에 어려움이 없도록 업계 최고 수준의 지원을 계속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1. (해외)금융투자상품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험공사가 보호하지 않으며,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2. 당사는 (해외)금융투자상품에 관하여 충분히 설명할 의무가 있으며, 투자자는 투자에 앞서 그러한 설명을 충분히 들으시기 바랍니다.

3. 외화자산의 경우 환율변동에 따라 손실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4. 주식거래시 매매수수료 국내주식 0.01%(나무채널, 온라인 기준, 채널별 상이)이며 해외주식 거래시 매매수수료 0.25%(미국, 온라인 기준, 국가별 상이)이며 기타 수수료에 대한 상세내용은 홈페이지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