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 월 100만 원 이상 수령자 30만 명 돌파
국민연금, 월 100만 원 이상 수령자 30만 명 돌파
  • 최선은
  • 승인 2020.10.05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연금공단 로고
국민연금공단 로고

 

국민연금공단(이사장 김용진)은 월 100만원 이상 노령연금을 받는 수급자가 올해 처음으로 30만 명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국민연금 상반기 급여 지급 현황에 따르면, 2020년 6월 기준 노령연금 월 100만 원 이상 수급자 수는 30만 6천 명으로 확인됐다. 2007년 월 100만 원 이상 수급자가 최초로 발생한 이후 13년 만에 30만 명을 돌파했다.

 

* (’07) 36명 → (’16) 10만 명→ (’18) 20만 명→ (’20.6) 30만 6천명

 

공단은 2020년 상반기 514만 명에게 11조 9천 5백억 원(매월 1조 9천 9백억 원)의 국민연금을 지급했다. 

 

1989년 장애 및 유족연금, 1993년 노령연금이 최초 지급된 이래 연금수급자는 매년 큰 폭으로 증가하고 있다.

 

* (’03) 105만명→(’07) 211만명→(’11) 302만명→(’16)414만명→(’19)496만명→(’20.6.)514만명

 

노령연금 수급자의 평균연금월액(특례·분할 제외)은 53만 6천 원이며 최고 수급자의 수급액은 월 222만 3천 원으로 나타났다.

 

매년 20년 이상 가입한 수급자도 증가하고 있다. 20년 이상 가입한 수급자는 75만 3천 명, 평균연금월액은 93만 원으로 확인됐다. 2015년도 32만 2천 5백 명 대비 2.3배 늘어났으며 전체 수급자 중 차지하는 비율도 17.7%로 2015년도 10.2% 보다 7.5%p 증가했다.  

 

부부 모두 노령연금을 받는 수급자는 39만 439쌍(78만 878명)이며부부 합산 기준으로 가장 높은 연금액은 365만 8천 원에 달한다.

 

부부 합산 연금월액이 100만 원 이상인 부부 수급자는 총 9만 4,849쌍(24.3%)으로, 이들 중 200만 원 이상 받는 부부 연금 수급자는 총 2,745쌍이다.

 

김용진 이사장은 “100만 원 이상 수급자가 계속 증가함에 따라 앞으로 국민연금이 국민의 노후소득보장에 중추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공단은 국민이 행복한 국민 모두의 연금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