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새론, '디어엠' 하차는 박혜수 때문? "모두 협의 하에 결정한 것, 난감"(종합)
김새론, '디어엠' 하차는 박혜수 때문? "모두 협의 하에 결정한 것, 난감"(종합)
  • 스페셜타임즈
  • 승인 2020.10.14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김새론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배우 김새론이 KBS 2TV 새 드라마 '디어엠'(극본 이슬, 연출 박진우 서주완)에서 하차한 뒤로 여러 잡음이 나오고 있는 가운데, 양측이 하차는 합의 끝에 이뤄진 사안이라고 밝혔다.

14일 '디어엠' 측 관계자는 뉴스1에 "양측 모두 원만하게 협의하여 서로 응원하는 마음으로 결정한 사안"이라며 "관련 내용에 대해 거론되는 것이 난감하고 유감스럽다"고 밝혔다.

또한 김새론 소속사 골드메달리스트 관계자 역시 이날 뉴스1에 "의견 차이로 협의 끝에 하차하기로 결정했다"며 "구체적인 이유는 내부 사정이라 밝히기 어렵고, 서로 합의 하에 내린 결론"이라고 말했다.

'디어엠'은 웹드라마 '연애플레이리스트'(이하 '연플리') 세계관의 연장선에 있는 작품으로, 서연대학교를 발칵 뒤집어놓은 서연대 커뮤니티 글의 주인공 'M'을 찾으며 핑크빛 추리를 펼치는 무보정 노필터 청춘 로맨스 드라마다. 앞서 '연플리' 시즌4에서 서연대 응원단 센터 서지민 역을 맡았던 김새론은 '디어엠'에서도 같은 역으로 출연할 예정이었으나, 상호 논의 끝에 하차를 결정했다.

그러나 이후 극에 새롭게 합류한 박혜수와 김새론의 이름 순서를 놓고 갈등이 있었고, 결국 김새론이 하차하게 됐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이와 관련해 양측은 김새론의 하차는 상호 협의하에 결정한 사안이라며, 서로를 응원하는 입장이라고 전했다.

김새론이 하차한 자리는 노정의가 출연을 두고 논의 중이다.

한편 '디어엠'은 2021년 상반기 첫 방송을 목표로 하고 있다.

specialtimes@specia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