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수지구, 아파트 공동주택관리법 주요 위반 사례 공개
용인시 수지구, 아파트 공동주택관리법 주요 위반 사례 공개
  • 정진욱 기자
  • 승인 2020.11.23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지구는 23일 아파트 공동주택관리법 주요 위반 사례를 홈페이지에 공개했다     ©용인시
수지구는 23일 아파트 공동주택관리법 주요 위반 사례를 홈페이지에 공개했다 ©용인시

 

용인시 수지구는 23일 공동주택관리법 위반행위를 계도하기 위해 관리주체 및 입주자대표회의가 아파트 관리업무 중 법을 위반한 사항들을 홈페이지에 공개했다.

 

현행 공동주택관리법에 따르면 입주자대표회의와 관리주체는 법에 따른 의무사항을 준수해야 한다. 그러나 검토해야 할 사항이 많고 복잡해 이를 인식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았다.

 

이에 구는 3년간 발생한 주요 위반사항을 항목별로 나누어 홈페이지에 공개했다.

 

주요 사례로는 주택관리업자 및 사업자 선정 지침 위반, 장기수선충당금의 잘못된 지출 등이 있다. 별도 계좌에 예치해야 하는 장기수선충당금을 관리비 계좌에 함께 관리해 과태료 처분을 받은 경우도 있었다.

 

구 관계자는 “공개된 사례가 공동주택 관리 업무에 유용한 자료가 되길 바란다”면서 “주택관리업자 선정 지침을 위반하는 사례 등 잘못된 관리 행위를 바로 잡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