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5개 법안 필리버스터 진행하기로…1번은 공수처법(종합)
여야, 5개 법안 필리버스터 진행하기로…1번은 공수처법(종합)
  • 스페셜타임즈
  • 승인 2020.12.09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와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장실에서 열린 국회의장 여야 원내대표 정례회동에서 주먹 인사하고 있다. 2020.12.7/뉴스1 © News1 성동훈 기자

(서울=뉴스1) 이호승 기자,이준성 기자 = 여야는 9일 본회의에서 국민의힘이 필리버스터(무제한 토론을 통한 합법적 의사진행 방해)를 신청하지 않은 법안을 우선 처리하기로 합의했다.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와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이날 본회의가 열리기 전 박병석 국회의장 주재로 회동하고 이렇게 결정했다고 김영진 민주당 원내수석부대표가 전했다.

김 수석부대표는 여야 원내대표 회동이 끝난 뒤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무제한 토론이 걸리지 않은 법안을 우선 의결하고, 그다음에 필리버스터가 걸린 법안을 순서대로 처리하기로 했다"며 "무제한 토론 1번은 공수처법"이라고 말했다.

앞서 국민의힘은 이날 본회의에 상정되는 공수처(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법 개정안, 국가정보원법 개정안, 대북전단 살포 금지법(남북관계 발전법 개정안), 사참법(사회적참사의 진상규명 및 안전사회 건설 등을 위한 특별법 개정안), '5·18 왜곡 처벌법'인 5·18민주화운동 등에 관한 특별법 개정안에 대해 필리버스터를 신청했다.

국민의힘은 이날 오전까지만 해도 본회의에 상정되는 모든 법안에 필리버스터를 신청할 계획이었지만, 계획을 변경해 최대 쟁점 법안 5개를 추려 필리버스터를 신청하기로 했다.

specialtimes@specia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