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3 15:10 (토)
청문회 "당신이 판사야" 갈등...박지원, 여상규 충돌 이유
청문회 "당신이 판사야" 갈등...박지원, 여상규 충돌 이유
  • 정진욱 기자
  • 승인 2018.09.12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박지원 의원 SNS
사진=박지원 의원 SNS

 

[스페셜타임즈 정진욱 기자]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과 자유한국당 소속 여상규 법제사법위원장이 이은애 헌법재판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당신이 판사야"라는 날선 대화가 오갔다.

두 사람은 11일 이은애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사법부와 관련한 질의 내용을 두고 갑론을박을 펼쳤다. 여 위원장은 정치와 사법의 문제는 별개라는 차원에서 발언을 제한했고, 박 의원은 잘못을 지적하는 문제를 두고 발언을 과하게 제한하는 것이라는 생각에서 충돌이 빚어졌다.

결국 청문회장은 "당신이 판사야" "어디서 큰 소리야" 등 고성이 오가며 갈등 양상을 띄었고, 결국 3분 정회로 황급히 마무리 됐다. 

jinuk@specia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