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이즈 에릭, 볼링장 '노 마스크' 논란→"잘못된 행동 깊이 반성" 사과(종합)
더보이즈 에릭, 볼링장 '노 마스크' 논란→"잘못된 행동 깊이 반성" 사과(종합)
  • 스페셜타임즈
  • 승인 2020.12.24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보이즈 에릭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더보이즈 에릭이 '노 마스크' 논란에 휩싸인 뒤 이에 대해 사과했다.

24일 몇몇 온라인 커뮤니티에 에릭이 볼링장에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채 게임을 하고 있는 영상이 공개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심상치 않은 상황에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에릭의 모습이 논란을 일으켰다.

이와 관련, 소속사 크래커엔터테인먼트(이하 크래커)는 해당 사실을 인정하며 더보이즈 공식 팬카페에 글을 올리고 사과의 뜻을 전했다.

크래커는 "에릭은 코로나19로 인해 마스크를 착용을 의무화해야 하는 시기에 의무사항을 지키지 못하는 모습을 보이게 됐다"며 "본인의 잘못된 행동에 대해 깊이 반성하고 있으며, 당사 또한 개인적인 시간에도 관리가 부족했던 점 깊이 사과 드린다"라고 말했다.

이어 "최근 돌고 있는 볼링장에서의 영상은 지난 11월 중순 고등학교 동창인 동성 친구 두 명과 동행하였을 당시 함께 했던 친구가 영상을 찍어 SNS에 올렸었던 것으로 파악됐으며, 해당 영상을 저장 또는 수정하여 다른 이가 재 가공 및 업로드한 것으로 확인됐다"라고 설명했다.

크래커는 "이점은 명백한 에릭과 당사의 잘못으로 앞으로는 이런 일이 없도록 아티스트 관리에 더욱 힘쓰겠다"며 "어려운 시기 좀 더 철저한 거리 두기와 코로나 19 관련 지침 및 예방 수칙을 최선을 다해 따르도록 하겠다"라고 했다.

다음은 크래커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크래커 엔터테인먼트입니다.

먼저 코로나 19로 인해 많은 분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에릭은 코로나19로 인해 마스크를 착용을 의무화해야 하는 시기에 의무사항을 지키지 못하는 모습을 보이게 되었습니다. 본인의 잘못된 행동에 대해 깊이 반성하고 있으며, 당사 또한 개인적인 시간에도 관리가 부족했던 점 깊이 사과 드립니다.

최근 돌고 있는 볼링장에서의 영상은 지난 11월 중순 고등학교 동창인 동성 친구 두 명과 동행하였을 당시 함께 했던 동성 친구가 영상을 찍어 SNS에 올렸었던 것으로 파악되었으며, 해당 영상을 저장 또는 수정하여 다른 이가 재 가공 및 업로드한 것으로 확인 되었습니다.

위와 같은 사실 여부를 떠나 이점은 명백한 에릭과 당사의 잘못으로 앞으로는 이런 일이 없도록 아티스트 관리에 더욱 힘쓰겠습니다. 또한, 어려운 시기 좀 더 철저한 거리 두기와 코로나 19 관련 지침 및 예방 수칙을 최선을 다해 따르도록 하겠습니다.

다만, 다른 오해를 불러일으키게 하는 사진 및 영상 배포 등에 관련해서는 멈춰주시기 바라며 관련된 억측은 자제해 주시기를 부탁 드립니다. 사실과 다른 악의적인 루머의 양산에 대해서는 지속적인 자료 수집과 법적인 검토를 진행하고 있으며, 강력한 대처를 위해 당사는 아티스트 보호 지원 시스템을 강화하고 무분별한 악성 댓글 게시와 루머 생성 유포자에 대해 보다 적극적인 대응을 할 것임을 안내 드립니다. 이에 따라 확인되지 않는 허위 사실과 루머를 게재하거나, 전송하는 행위에 대해 법률적 조치를 취할 수 있는 점 주지해 주시길 당부 드립니다.

심려를 끼쳐드려 다시 한번 죄송합니다. 감사합니다.

specialtimes@specia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