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비릭스, 수요예측 경쟁률 1,407.53:1 기록…공모가 희망범위 최상단 14,000원으로 확정
모비릭스, 수요예측 경쟁률 1,407.53:1 기록…공모가 희망범위 최상단 14,000원으로 확정
  • 최선은
  • 승인 2021.01.19 0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비릭스 로고
모비릭스 로고

 

모바일게임 개발 및 공급업체 모비릭스(대표이사 임중수)가 공모가를 희망범위(10,500원 ~ 14,000원) 최상단인 14,000원으로 확정했다고 18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모비릭스는 지난 14일~15일 진행한 기관 투자자 대상 수요예측 결과, 전체 공모 물량의 74.3%인 1,337,000주 모집에 1,516건의 국내외 기관이 참여했다. 총 신청주수는 1,881,861,000주로 집계됐으며 최종 경쟁률은 1,407.53:1을 기록했다. 특히 참여 건수의 97%는 밴드 상단 이상에 몰리는 등 모비릭스의 공모에 큰 관심을 보이며 흥행감을 고조시켰다.

 

이번 공모 자금은 총 252억 원이며, 회사로 유입되는 자금은 ▲중장기적인 신규게임 라인업 확대를 위한 게임 개발비용 ▲외부소싱 시너지를 위한 우수 게임 개발사 및 스튜디오 투자 ▲유저 데이터 분석 고도화 개발 비용 등에 주로 활용될 예정이다.

 

모비릭스는 모바일 캐주얼 게임에 특화해 지속적인 성장을 이뤄왔다. 캐주얼 게임 시장은 여성 및 고령인구의 접근성이 좋으며, 저사양 스마트 기기에서도 플레이가 가능해 하드웨어 성능 및 인터넷 환경이 열악한 개발도상국에서도 쉽게 플레이 할 수 있는 강점이 있다. 개발도상국은 성장 잠재력이 매우 높은 시장으로 향후 꾸준한 매출 상승과 사용자 수 증가가 기대된다.

 

또한, 회사는 올해 미드코어 게임을 다수 출시하여 인앱 결제를 통한 매출을 증대시키면서, 우수 개발사와의 M&A 및 퍼블리싱으로 미드코어 게임군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임중수 모비릭스 대표이사는 “현재 모비릭스는 200여 종 이상의 게임을 월 5000만 명 대상으로 글로벌 서비스하며 견조하게 성장 중”이라며, “상장 후에도 신규 게임 개발과 퍼블리싱에 박차를 가하고 이와 동시에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모비릭스의 일반투자자 청약은 전체 공모 물량의 20.0%인 360,000주로, 오는 19일부터 20일까지 이틀 간 진행된다. 이달 28일 상장 예정이며, 상장 대표 주관사는 한국투자증권이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