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6 13:50 (수)
충북도, 양잠산물 생산‧유통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충북도, 양잠산물 생산‧유통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 최선은
  • 승인 2021.12.06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양잠산물의 소비촉진 및 양잠산업 발전 협력체계 구축
충북도청 전경

[스페셜타임스 최선은] 충북도는 6일(11시) 농산사업소에서 도내 양잠산물의 안정적 소비처 확보 및 전통산업 보전을 위해 양잠산물 생산‧유통 관련 조직과 함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 날 협약식에는 충청북도 농산사업소를 비롯해 미용‧건강 올림픽 등을 개최하는 국제휴머니티총연맹, 명주실을 사용해 가야금, 아쟁 등 국악기를 제작하는 난계국악기제작촌, 황금누에고치를 원료로 마스크팩 등 화장품을 생산‧판매하는 ㈜두드림, 누에고치를 생산하는 충청양잠조합 대표 등 1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다양한 소비처 확보로 인한 안정적인 양잠산물 생산 공급 ▲누에고치 실켜기 등의 전통 양잠산업 보전 업무 협력 ▲양잠산물 유통 활성화를 위한 소비촉진 및 홍보 확대 등에 상호 적극 협력할 예정이다.

우리나라 양잠산업은 4천년 넘게 이어온 전통산업으로, 60~70년대에는 누에고치에서 뽑은 생사류가 수출효자 품목으로 수출을 주도할 만큼 명실상부한 국가의 중추산업이었으나, 80년대 이후 화학섬유 대체수요 증가로 침체기를 거쳤다.

하지만 최근에는 전통 양잠산업에 더해 먹을 거리, 입을 거리, 바를 거리 등 다양한 기능성 양잠산물 연구개발과 관광․체험을 통해 고부가가치 창출 기능성 양잠산업으로 변화를 모색하고 있다.

주요 기능성 양잠산물로는 혈당강하 효과가 뛰어난 동결건조 누에가루, 치매예방과 간 보호작용에 효능이 있는 홍잠이 있으며, 농촌진흥청에서 특허출원해 양잠농가의 주요 소득원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아울러, 누에고치 등 양잠산물을 치과용 차폐막, 인공고막, 인공뼈 등 의료용 바이오 신소재로 개발했고, 화장품 원료, 각종 식음료와 건강 보조식품, 가축사료 첨가제 및 면역 강화제 등 기능성 소재로 여러 산업 분야에 널리 활용되고 있다.

충북도 남광현 농산사업소장은 “지속 가능한 양잠산업을 발전시키기 위한 이번 업무협약 체결은 매우 뜻깊은 일이며, 양잠산업이 도내 양잠 농업인의 소득 증대와 함께 농업분야 고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신성장산업으로 재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앞으로도 농산사업소 양잠보급과에서는 고품질 기능성 양잠산물의 생산기반 확충을 위한 지원, 양잠기술교육 및 기능성 양잠산물 홍보, 누에고치 수매 및 실켜기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