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9 03:50 (수)
국악한마당, 2022년 더욱 기대되는 예인들의 참신한 무대
국악한마당, 2022년 더욱 기대되는 예인들의 참신한 무대
  • 정시환 기자
  • 승인 2022.01.14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악한마당, 2022년 더욱 기대되는 예인들의 참신한 무대
국악한마당, 2022년 더욱 기대되는 예인들의 참신한 무대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2022년 새해를 맞이해 올 한 해 누구보다 빛나는 꿈을 펼칠 젊은 예인들을 소개한다. 소리꾼 ‘오단해’의 창작국악 <추억>, 정가의 멋스러움을 전하는 ‘구이임프로젝트’의 창작국악 <무서운 시간>, <안개와 노을, 바람과 달빛>, 그리고 거문고 연주와 메탈로폰의 음색을 통해 봄날의 온기를 전하는 곡 ‘흰그늘’의 <현금>을 만나본다.

 

사제지간의 눈부신 호흡과 아름다운 춤사위가 매력적인 ‘정지윤 X 박세아의’ <바리어지다>, 정가가객 ‘정승준’의 <연분>, <당신 보며>, ‘줄헤르츠’의 <분노>를 감상한다.

 

울림 있는 소리를 전해주는 소리꾼 ‘김율희’가 판소리 <심청가 中 심청이 후원에 단을 묻고 비는 대목>을 선보인다. 국악한마당은 오는 15일(토) 낮 12시 20분 KBS1에서 확인할 수 있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