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7 12:20 (화)
신과 함께 시즌2 딘딘, 배우 신현빈과 오랜 인연 고백! “어릴 때부터 좋아하는 누나.. 유일한 내 편” 무슨 관계?
신과 함께 시즌2 딘딘, 배우 신현빈과 오랜 인연 고백! “어릴 때부터 좋아하는 누나.. 유일한 내 편” 무슨 관계?
  • 정시환 기자
  • 승인 2022.01.14 2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 채널S ‘신과 함께 시즌2’
사진 제공= 채널S ‘신과 함께 시즌2’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오늘(14일) 방송되는 채널S의 예능 프로그램 ‘신과 함께 시즌2’(채널S & SM C&C STUDIO 공동제작/ 프로듀서 김수현, 연출 진선미)에 23회 게스트로 가수 딘딘과 이탈리아 출신 방송인 알베르토 몬디가 출연한다. 이와 함께 게스트가 주문한 메뉴를 추천하는 4MC의 모습이 공개된다.

 

‘신과 함께 시즌2’는 4MC 신동엽, 성시경, 박선영, 이용진이 ‘푸드 마스터’로 변신해 당신의 특별한 날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 줄 메뉴를 추천하고, 함께 이야기와 맛을 나누는 맞춤형 푸드 추천 토크쇼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딘딘은 어릴 때 누나들과 있었던 에피소드를 방출했다. 그는 “누나들이 항상 화이트의 ‘네모의 꿈’을 틀고 나를 때렸다. 그래서 이 노래 들을 때마다 소름 끼친다”고 전해 이목을 모았다.

 

딘딘이 “7살 때부터 맞기 시작했다. 누나들에게 나는 나쁜 놈이었다”고 말하자, 4MC는 딘딘이 맞을 만한 행동을 했을 것이라고 확신했다. 이에 딘딘은 누나들에게 한 장난꾸러기 같은 행동들을 털어놨고, MC들은 “누나들이 착하다”라고 반응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딘딘은 “누나 친구들이 집에 오면 나에게 심부름을 시켰는데 유일하게 내 편을 들어 준 누나가 있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의 배우 신현빈이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어릴 때부터 좋아하는 누나인데 멋진 배우가 됐다. 역시 우리 누나”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런가 하면 딘딘은 “요즘 너무 결혼하고 싶다. 나는 항상 준비를 한다”며 미래에 생길 여자친구를 위해 준비한 계획들을 소개했다. 웃픈 계획에 4MC 모두 웃음을 터트렸다고 해 궁금증을 모은다. 오늘(14일) 저녁 8시 ‘채널S’에서 확인할 수 있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