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9 03:40 (수)
'키스 더 유니버스' 국제무대에서 두 번째 낭보, 독일 은염과학미디어상 결선 진출
'키스 더 유니버스' 국제무대에서 두 번째 낭보, 독일 은염과학미디어상 결선 진출
  • 정시환 기자
  • 승인 2022.05.09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 : KBS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KBS 대기획 <키스 더 유니버스> ‘1부 지구 최후의 날‘이 독일에서 개최하는 ’2022 은염과학미디어상‘에서 결선진출작에 선정되었다.

 

인간이 직접 경험하지 못한 스펙타클한 우주, 지구, 인류의 연대기를 UHD 화질과 AR 기술로 실감나게 구현한 3부작 다큐멘터리 <키스 더 유니버스>는 어렵고 건조한 과학 소재를 흥미로운 이야기로 재탄생시켰다.

 

배우 주지훈이 우주 여행 가이드로 나서는 등 신선한 설정 등으로 기존 KBS의 대작 다큐멘터리들과는 차별화하면서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국내에서는 제34회 한국PD대상 TV실험정신상과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선정하는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 최우수상(2021년 10월), 한국PD연합회가 시상하는 ‘이달의 피디상’(260회)를 수상한 바 있고, 국제 무대에서도 ‘국제 청소년상’ 11~15세 논픽션 부문의 결선 진출작에 뽑혀 6월 페스티벌에서의 최종 수상작 발표를 기다리는 중에 또 한 번의 경사를 맞았다.

 

공동 연출을 맡은 송웅달, 나원식 피디는 “우주라는 인류 보편의 소재를 체험형 다큐멘터리 형식으로 새롭게 풀어낸 점을 심사위원들이 높이 평가해 준 것 같아 기쁘고 영광스럽다”라고 전했다.

 

한편 은염과학미디어상은 EU미디어펀드 프로그램인 ‘다큐멘터리 캠퍼스’와 로베르트 보쉬 재단이 창설하여 올해로 5회를 맞는 과학을 주제로 한 국제 영상페스티벌이다. 유럽, 미국 및 전세계 주요 방송사들이 참가하고 있으며, 은염의 발견처럼 한정된 자원과 환경 하에서 인류가 평화롭게 공생하는데 기여할 과학적 질문과 탐구를 담은 영상제작에 기여하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 독일 할레에서 6월 15일부터 5일간 개최되며, 최종 수상작은 19일에 발표한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