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9 05:10 (금)
넷마블 TPS MOBA PC게임 '오버프라임' 셰계적인 음악가 '잭월'과 OST 제작
넷마블 TPS MOBA PC게임 '오버프라임' 셰계적인 음악가 '잭월'과 OST 제작
  • 정시환 기자
  • 승인 2022.05.15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넷마블
넷마블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넷마블(대표 권영식, 도기욱)은 세계적인 게임 음악 작곡가 '잭월'(Jack Wall)이 3D TPS 진지점령(MOBA) PC게임 <오버프라임>(개발사 넷마블에프앤씨) OST를 작곡했다고 13일 밝혔다.

 

잭월은 콜 오브 듀티, 매스 이펙트 시리즈 등 20년 넘게 다양한 오리지널 사운드 트랙을 작곡한 유명 음악가로, 2013년 미국 음악가 협회가 주관한 ASCAP(American Society of Composers, Authors and Publishers)를 수상한 바 있다.

 

잭월은 세계적인 오케스트라와의 협업을 통해 웅장하고 드라마틱한 OST는 물론, 헤비메탈과 다양한 타악기를 이용한 새로운 스타일의 음악을 선보여왔다.

 

잭월은 <오버프라임> 콘셉트 아트, 스토리, 게임 플레이 흐름 등을 분석해 OST 작곡했으며, 주세페 베르디(Giuseppe Verdi) 홀에서 음원을 녹음해 장엄한 사운드를 만들어냈다.

 

잭월은 "오버프라임 관련한 다양한 작업물을 받았을 때 시각적인 것만으로도 많은 영감을 받았고, 이를 바탕으로 음악화하는 과정이 즐거웠다"고 말했다.

 

넷마블은 잭월이 <오버프라임> OST 제작하는 과정을 담은 영상을 오버프라임 공식 SNS 채널과 유튜브에 공개했다.

 

넷마블이 개발 중인 <오버프라임>은 3인칭 슈팅과 MOBA 장르가 혼합된 PC 게임으로, 두 팀이 서로의 기지를 파괴하는 전략 액션게임이다. 이 게임은 MOBA 장르의 핵심인 '전략'을 정점으로 즐길 수 있도록 구성됐으며, TPS의 직관적으로 빠른 템포의 전투를 선사한다.

 

영웅은 ▲전사 ▲서포터 ▲원거리 딜러 ▲마법사 ▲탱커 ▲암살자로 역할이 나뉘며, 전투는 상대편 기지를 먼저 파괴하면 승리하는 방식이다. 맵에는 전장으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는 '점프 패드', 은신할 수 있는 '그림자 연못', AI(인공지능) NPC '티언' 등 다양한 오브젝트가 존재하며, 이를 활용한 각종 전략과 역전을 만들어낼 수 있다.

 

넷마블은 지난 9일 <오버프라임> 2차 CBT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으며, 하반기 얼리 액세스 버전을 글로벌 게임 유통 플랫폼 '스팀'에 선보일 예정이다.

 

<오버프라임>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스팀 페이지(https://store.steampowered.com/app/1531430/Overprime), 공식 홈페이지(https://overprime.netmarble.com), 유튜브(https://www.youtube.com/c/OverPrime),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Overprime-100751268210310/)에서 확인할 수 있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