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9 03:00 (수)
'시사기획 창' 코스닥 개미귀신...주식회사 ‘좋은사람들’ 사례를 통해 본 무자본 M&A 세력의 생존법
'시사기획 창' 코스닥 개미귀신...주식회사 ‘좋은사람들’ 사례를 통해 본 무자본 M&A 세력의 생존법
  • 정시환 기자
  • 승인 2022.06.20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기획 창' 코스닥 개미귀신
'시사기획 창' 코스닥 개미귀신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국내 첫 디자인 속옷 브랜드 좋은사람들은 어떻게 ‘먹잇감’이 됐나?

 

고리의 사채나 제2금융권 대출 등에 주로 의존해 상장사를 인수하는 무자본 M&A. 회사 자금 횡령•배임은 물론 시세 조종 같은 부정행위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아 금융당국은 무자본 M&A 가능성이 큰 상장사들을 집중적으로 감시하고 투자자들의 주의를 당부하고 있다.

 

1997년 말 코스닥에 상장된 ㈜좋은사람들(종목번호 033340)은 1세대 디자인 속옷 회사로 출발, 전국 1450여 개의 유통망을 확보해 BYC, 쌍방울에 이은 3위 속옷 회사로 성장했다.

 

지금은 거래정지 상태이다. 최대주주 특수관계인들과의 잦은 자금 거래에 대한 실체를 파악할 수 없다며, 외부 감사인이 2020년 사업보고서에 대해 의견 거절을 했기 때문이다.

 

KBS 탐사보도부 취재 결과, ㈜좋은사람들이 무자본 M&A 세력의 먹잇감이 됐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드러났다. 좋은사람들 내부 회계 문서와 각종 계약서 등을 단독 입수해 분석한 결과다.

 

무자본 M&A 세력의 생존법 대해부

 

전문가들은 “무자본 M&A는 그 피해가 한 사람에게 국한되는 것이 아니라 피인수기업은 물론 거래처, 주주와 우리 주식시장의 신뢰를 다 침해하는 범죄이기 때문에 끊임없이 조사하고 수사해야 한다.”고 말한다.

 

㈜좋은사람들이 거래정지에 이르기까지 과정을 보면 무자본 M&A 세력의 ‘작업 패턴’을 유추해볼 수 있다.

 

무자본 M&A 세력, 얼마나 있을까?... 코스닥 상장사 1500여 곳 첫 전수 조사

 

‘기업 부정행위의 종합판’이라고 할 수 있는 무자본 M&A 기업은 우리 주식시장에 얼마나 있을까? KBS 탐사보도부는 무자본 M&A 판별 기준을 전문가들과 함께 선정한 뒤 코스닥 상장사 1500여 곳을 전수 분석했다. 공시 보고서 등 일반 투자자에게도 공개된 자료를 활용, 무자본 M&A 의심 기업을 찾아봤다. 언론사 최초의 시도다.

 

(주)좋은사람들의 사례로 드러난 무자본 M&A 세력의 생존법, KBS 탐사보도부의 무자본 M&A 의심 기업 분석 결과, 일반 투자자도 쉽게 확인할 수 있는 무자본 M&A 의심 기업 판별 방법 등은 6월 21일 방송되는 <시사기획 창> ‘코스닥 개미귀신’에서 확인할 수 있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