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8 12:10 (목)
[인터뷰] 4년만 MC 복귀 성유리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선택 이유
[인터뷰] 4년만 MC 복귀 성유리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선택 이유
  • 정시환 기자
  • 승인 2022.07.04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 KBS 2TV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소속사
사진제공 = KBS 2TV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소속사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4년 만에 예능 MC로 돌아온 성유리가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를 선택한 이유를 전했다. 

 

7월 11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예능 프로그램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는 사소한 오해로 혹은 사랑하지만 어쩔 수 없이 헤어진, 만남을 다시 꿈꾸는 모든 연인들에게 또 한 번 사랑을 말할 기회를 주는 프로그램이다.

 

특히 성유리가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를 통해 출산 후 약 6개월 만에, 그리고 예능 MC로는 무려 4년 만에 시청자들과 만남을 예고해 기대를 모은다. 그런 가운데 7월 4일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첫 방송을 1주일 앞두고 성유리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성유리는 4년 만에 예능 MC 복귀작으로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를 선택한 이유에 대해 “오랜만에 복귀하는 만큼 의미 있는 프로그램에 함께 하고 싶다는 생각을 하고 있을 때,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MC 제안이 왔다. 헤어진 커플에게 다시 만날 기회를 주고, 그간 전하지 못한 속마음을 진실되게 말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해준다는 프로그램의 취지가 참 좋다고 생각했다”고 했다.

 

또 성유리는 ‘이별 리콜’, 즉 헤어진 연인과의 ‘재회’를 위해 가장 중요한 것이 무엇이냐는 물음에는 “다시 만나는 상대를 얼마나 이해해줄 수 있는지, 그리고 과거 헤어짐의 이유가 됐던 부분을 대화를 통해 서로 다 풀고, 오픈 마인드가 될 수 있는지가 중요한 것 같다”고 현실적인 대답을 내놔 공감을 유발했다.

 

그러면서 성유리는 “이별한 연인과 다시 시작하고자 하는 마음과 먼저 손을 내밀 수 있는 용기가 있으신 분들에게 추천한다. 이별 이전의 만남을 아름답게 마무리하고, 그 마무리가 또 다른 시작이 될 수 있도록 도와드리겠다”면서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에 참여를 독려하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성유리는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에 대해 “만남을 다시 꿈꾸는 모든 연인들과 이전의 좋은 기억들을 추억하고 싶은 모든 분들이 공감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라고 말하며 “재미와 감동이 모두 있으니 많이 기대해주시고 관심있게 봐 달라”고 당부의 말을 덧붙였다.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는 같은 이별을 반복하지 않기 위해 리콜을 꿈꾸는 남녀가 전 연인과 ‘리콜 식탁’을 통해 대면한다. 헤어진 후 처음으로 만나는 이들은 단 둘만의 공간에서 식사를 하며 대화를 나누고, 묘한 긴장감이 흐르는 이들을 통해 두 사람이 리콜에 성공할 수 있을지 지켜보게 된다. 이별과 재회를 전면에 내세운 ‘러브 어게인’ 예능인만큼 시청자에게 재미는 물론 아련한 감정 폭풍과 여운을 남길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단순한 연인 만들기 혹은 자극적 에피소드에서 벗어나 진솔하고 절실한 리콜남과 리콜녀의 지극히 현실적인 사랑, 이별, 재회를 보여줄 KBS 2TV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는 7월 11일 저녁 8시 30분 첫 방송된다. 현재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제작진은 헤어진 연인과 재회를 바라는 리콜남, 리콜녀들의 사연을 모집하고 있으며 kbs_love_recall@naver.com 혹은 인스타그램 @kbs_love_recall, 문자(010-9194-7110)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