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5 18:40 (수)
KT, 국군지휘통신사령부와 차기 M-BcN 구축 실시 협약
KT, 국군지휘통신사령부와 차기 M-BcN 구축 실시 협약
  • 정시환 기자
  • 승인 2022.07.12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 신수정 Enterprise부문장(첫째 줄 왼쪽부터 여섯 번째)과 국군지휘통신사령부 임강규 사령관 등 관계자들이 협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
KT 신수정 Enterprise부문장(첫째 줄 왼쪽부터 여섯 번째)과 국군지휘통신사령부 임강규 사령관 등 관계자들이 협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KT(대표이사 구현모, www.kt.com)가 대표사로 참여한 컨소시엄 케이국방주식회사(가칭)이 국군지휘통신사령부(사령관 임강규 준장)와 차기 국방광대역통합망(M-BcN) 구축 실시 협약을 맺었다고 12일 밝혔다.

 

협약식은 KT 신수정 Enterprise부문장과 국군지휘통신사령부 임강규 사령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이날 오전 서울 영등포구 공군호텔에서 진행됐다.

 

이 사업은 국군의 통신 시설과 장비를 신형으로 교체하기 위해 진행된다. 협약에 따라 KT는 전방 지역의 노후된 통신 장비를 신형으로 교체하고, 후방 지역의 임대 회선을 군의 자가 통신망으로 개선하는 사업을 진행한다.

 

이 사업은 민간이 자본을 먼저 투자하는 임대형 민자사업방식(BTL)으로, KT가 시설 및 장비교체와 함께 10년간 운영도 담당한다.

 

KT는 사업을 위한 특수목적법인(SPC)을 설립하고 실시 설계 후 내년 5월부터 2024년 7월까지 구축을 진행할 예정이다. 차기 M-BcN은 2024년 8월부터 정상 운영을 시작할 계획이다.

 

KT는 차세대 M-BcN의 안정적이고 성공적인 구축을 통해 앞으로 국방 분야의 디지털전환(DX)을 리딩해 과학기술강군 건설을 계속 지원할 예정이다.

 

KT 신수정 Enterprise부문장은 “KT는 국내 최고의 네트워크 인프라와 통신망 구축 기술 및 경험을 바탕으로 차기 M-BcN을 안정적으로 구축하겠다”며 “국방혁신4.0 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5G 상용망과 국방망간 연동기술 개발사업, 스마트부대 구축 사업자로서 DIGICO 역량을 바탕으로 국방 분야의 DX를 리딩하겠다”고 말했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