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6 09:00 (화)
추경호 부총리 “경유 보조금 연말까지 연장…지방 공공요금 안정 협조”
추경호 부총리 “경유 보조금 연말까지 연장…지방 공공요금 안정 협조”
  • 정시환 기자
  • 승인 2022.09.22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기획재정부)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기획재정부)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정부가 이달 말 종료 예정이었던 경유 유가연동보조금을 연말까지 한시적으로 연장하기로 했다.

 

또 지방 공공요금은 하반기에도 안정적으로 유지 될 수 있도록 지방자치단체와 적극 협조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9일 정부세종청사에서 민생물가 점검 회의를 열고 이같이 말했다.

 

추 부총리는 “이달 말 종료 예정이었던 경유 유가연동보조금을 올해 말까지 한시적으로 연장해 화물·운송업계 부담을 덜어드리겠다”며 “에너지 가격은 전반적으로 안정세를 찾아가고 있으나 향후 수급·가격 불확실성이 높은 만큼, 변동성 확대에 대비한 대응 계획을 조속히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지방 공공요금은 올해 하반기에도 안정적으로 유지될 수 있도록 행정안전부를 중심으로 지방자치단체와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부당한 가격 인상이 나타나지 않도록 현안 분야별로 담합 등 불공정행위 여부를 소관 부처와 공정거래위원회가 합동 점검하겠다고 했다.

 

추 부총리는 “이미 시행 중인 관세 인하, 원료 매입비 지원 등 정책과제들도 그 효과가 직접적으로 국민께 충분히 전달되는지를 꼼꼼히 재점검해 필요하면 보완하겠다”며 “앞으로도 물가안정 과제들을 계속해서 발굴하고 신속히 집행해 민생의 어려움을 덜어드리기 위해 모든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