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9 12:10 (금)
동원산업, 3분기 누적 영업이익 2,429억원…전년 比 23.3% ↑
동원산업, 3분기 누적 영업이익 2,429억원…전년 比 23.3% ↑
  • 정시환 기자
  • 승인 2022.11.08 0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원산업
동원산업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동원산업(006040)이 연결 재무제표 기준으로 올해 3분기 잠정 누적 영업이익 2,429억원을 기록했다고 2일 공시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23.3% 오른 수치다.

 

이 기간 연결 기준 누적 매출액은 2조5,735억원으로 역시 23.5% 상승했고, 당기순이익도 26.9% 오른 1,822억원을 기록했다.

 

연결 기준 올해 3분기 매출액은 9,012억원으로 전년 대비 22.2%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633억원으로 전년 대비 9% 감소했다.

 

회사 측은 “역대 최대치를 거둔 올해 상반기의 실적 흐름을 하반기에도 지속적으로 이어가고 있는데, 수산사업 부문의 호조 속에서 유통사업, 물류사업 모두 준수한 모습” 이라며, “핵심 자회사인 미국의 스타키스트도 견고한 실적을 유지 중”이라고 말했다.

 

동원산업은 이달 1일 합병 기일을 거쳐 통합 동원산업으로 새롭게 출발했다. 과거 순수 지주사 역할을 맡았던 동원엔터프라이즈를 흡수한 ‘사업형 지주사’로 출범한 만큼 양적인 매출 증가뿐만 아니라, 그룹의 핵심 계열사들을 자회사로 편입하고 경영 효율성을 높여 질적 성장도 한 차원 높아질 전망이다.

 

동원산업은 이번 합병을 제2의 창업으로 간주하고, 사업형 지주사로서의 기본 역할은 물론, 핵심 계열사들의 모회사로서 사업 간의 융합, 지원, 투자 활동 등을 통해 동원그룹의 새로운 50년을 열어나간다는 각오다. 특히 전통적으로 강점을 보여왔던 식품 영역에서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하고, 첨단 신소재 분야 등 신사업 투자를 통해 미래 먹거리 발굴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다.

 

동원산업은 오는 16일 기존 동원엔터프라이즈 주주에게 교부하게 될 신주를 상장하면서 합병 절차를 마무리 짓는다. 주주가치 제고를 목적으로 한 5분의 1 수준의 액면분할을 거쳐 거래 활성화도 도모한다. 액면분할에 따른 신주는 같은 달 28일 상장하는 일정으로 남은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