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7 20:40 (금)
에릭남 화보, 장꾸미 가득! 환한 미소
에릭남 화보, 장꾸미 가득! 환한 미소
  • 정시환 기자
  • 승인 2022.12.26 0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릭남 화보, 장꾸미 가득! 환한 미소
에릭남 화보, 장꾸미 가득! 환한 미소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당당한 싱글들을 위한 즐거운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싱글즈>가 최근 월드투어를 성황리에 마친, 에릭남의 편안하면서도 장난스러운 매력이 돋보이는 비주얼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에릭남은 연말 파티 룩부터 강렬한 패턴의 파자마 룩까지 남친 룩의 정석을 보여주었다. 촬영장 스태프들은 역시 다재다능한 “프로” 다운 소화력이라며 감탄을 내뱉었다는 후문.

 

<싱글즈>와의 인터뷰에서 에릭남은 “어려운 도전이라도 온 마음을 다해 노력하면 어떠한 결실이라도 얻을 수 있다.” 는 말을 전하며, “결과가 자신이 원하던 바와 완벽하게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지만 모든 걸 쏟아부었기에 선택을 후회하진 않는다.”는 말을 덧붙였다. 평소 도전과 변화를 대하는 에릭남의 긍정적인 태도는 글로벌 회계법인 딜로이트라는 탄탄한 직장을 포기하고 한국에서 가수 데뷔와 미국에서의 인디 뮤지션 생활을 시작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 에릭남은 음원 순위나 판매량의 수치보다 내가 행복해지는 것에 의의를 두겠다며, “최대한 부담을 내려놓고 건강하게, 행복하게, 즐겁게 음악을 하는 게 답인 것 같다.”는 의견을 밝혔다. 또한, 그는 대중이 원하는 모습이 아니더라도 자신이 진정으로 무대를 즐길 때 발생하는 긍정적인 에너지에 집중하겠다고 전했다.

 

올해 초, 에릭남은 할리우드 스릴러 영화인 <트랜스플랜트(Transplant)>에 외과 레지던트 요나 윤으로 캐스팅되어 7월 초부터 8월 초까지 한 달간 영화 촬영 일정을 소화했다. 그는 “당시 코로나19로 인한 규제로 인해 촬영 내내 본인이 촬영지까지 직접 운전을 했으며, 쉬는 날에도 감독님과 PD님을 만나 역할에 대해 의논했다고 했다.”고 밝혔다. 에릭남에게 첫 연기는 어땠느냐는 질문에 “촬영을 마치고 6주간 잠을 제대로 자지 못할 정도로 긴장 상태의 연속이었지만, 그럼에도 찾아온 소중한 기회다.”라며 웃으며 말했다.

 

 한편, 에릭남은 MBC 예능 프로그램 ‘호적메이트’에서 유럽 투어 일정 후 두 동생들과 함께 한 여행기를 공개하며 화제가 되기도 했다. 영화 <트랜스플랜트>는 휘터커와 니나 양 본조비가 직접 프로듀싱을 맡았고, 제이슨 박 감독과 함께 데이비드 제이 리는 시나리오 공동집필을 담당했다.

 

새로운 도전으로 팬들에게 긍정적인 영향력을 주는 에릭남과 함께한 비주얼 화보는 <싱글즈> 1월호와 <싱글즈> 공식 웹사이트( www.thesingle.co.kr )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에릭남 화보, 장꾸미 가득! 환한 미소
에릭남 화보, 장꾸미 가득! 환한 미소
에릭남 화보, 장꾸미 가득! 환한 미소
에릭남 화보, 장꾸미 가득! 환한 미소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