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2 06:40 (토)
[방송리뷰] 골프 예능 '더퀸즈' 2회, 이미지, 김현정, 김하림, 조은채, 윤하연, 이서윤, 김스텔라, 이다빈, 강가율 등
[방송리뷰] 골프 예능 '더퀸즈' 2회, 이미지, 김현정, 김하림, 조은채, 윤하연, 이서윤, 김스텔라, 이다빈, 강가율 등
  • 정시환 기자
  • 승인 2023.02.27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TV조선 ‘더퀸즈’
사진= TV조선 ‘더퀸즈’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지난 26일 방송된 TV조선 골프 서바이벌 프로그램 ‘더퀸즈’(제작·투자 인앤엠씨 / 이진석) 2회에서는 본선 진출 참가자들의 1라운드 경기와 최종 결과 발표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도 개성과 실력을 두루 갖춘 여성 골퍼들이 등장했다. 초반부터 연속 버디를 기록하며 기세를 올린 ‘버디 사냥꾼’ 김하림, 프로 골퍼 언니와 오빠를 둔 ‘삼남매 골퍼의 막내’ 윤성아, 미국에서 온 최연소 참가자 ‘슈퍼루키’ 조예원, 맏언니 라인 ‘1세대 세리키즈’ 김현정과 ‘유일한 기혼 골퍼’ 문해지, 실력과 미모를 겸비한 ‘긍정 여신’ 이미지 등이 라운딩을 이어가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마스터 박세리와 MC 장성규 역시 선수들의 플레이를 유심히 지켜보며 실력을 체크했다. 선수들이 버디에 성공했을 때는 함께 기뻐하고, 난조에 빠졌을 때는 그 누구보다 안타까워하는 등 따뜻한 공감 능력으로 참가자들을 응원했다.

 

1라운드가 모두 끝난 후 생존과 탈락을 결정짓는 최종 결과 발표식이 진행됐다. 30명의 본선 진출자 중 절반인 15명만 다음 라운드로 진출할 수 있다고 하자 참가자들 사이에서는 더욱 숨 막히는 긴장감이 맴돌았다. 

 

첫 번째 합격자 이미지를 시작으로 윤하연, 이서윤, 김스텔라, 이다빈, 강가율 등이 2라운드에 진출했다. 가장 좋은 성적을 기록한 TOP4에는 1라운드 1위 박진선을 비롯해 김현정, 김하림, 조은채가 호명되며 세계무대로 향하는 청신호를 켰다. 마지막으로 남은 2라운드행 막차 티켓은 우윤지가 거머쥐었다.

 

그대로 마무리되는 듯했던 최종 결과 발표 현장은 ‘세리카드’(박세리 감독의 권한으로 탈락 선수를 구제할 수 있는 카드)로 다시 한 번 뜨거워졌다. 박세리는 1라운드 16위로 아쉽게 컷오프된 조예원을 ‘세리카드’의 주인공으로 선택했다. 

 

극적으로 부활한 조예원은 참아왔던 눈물을 터트리며 “아까 슬펐지만 못 울었는데 박세리 감독님이 기회를 한 번 더 주셔서 눈물이 났다. 다음 기회에는 최선을 다해서 후회 없는 경기를 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다음 주 방영될 ‘더퀸즈’ 3회에서는 박세리가 직접 설계한 2라운드 미션에 임하는 선수 16인의 모습이 그려진다. 특히 혼란에 빠진 선수들의 모습, 심각한 표정으로 긴급회의를 펼치는 박세리와 제작진의 모습이 예고에 담겨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대한민국 최초 골프 서바이벌 프로그램 TV조선 ‘더퀸즈’는 매주 일요일 오후 5시 40분에 방송된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