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7 21:00 (월)
시 주석, 양회에서 '과학기술 자립자강'과 '민영경제 발전' 강조
시 주석, 양회에서 '과학기술 자립자강'과 '민영경제 발전' 강조
  • 강현구 기자
  • 승인 2023.03.09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5일 장쑤(江蘇) 대표단 회의에 참석한 시진핑 주석은 고품질 발전을 중대 과업으로 삼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높은 수준의 과학기술 자립자강을 실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시 주석은 과학기술 혁신에 있어 새로운 영역을 개척하고, 새로운 동력과 우위를 형성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지적했다. 이를 위해 중국 과학자들의 독창적이고 선두적인 연구를 지지하며, 연구 성과의 산업화 전환 수준을 향상하고, 글로벌 영향력을 갖춘 산업과학기술혁신센터를 구축해야 한다고 말했다.

시 주석은 고품질 발전을 내수 확대 전략, 공급 구조개혁 등과 결합하기도 했다. 또 농업 역시 고품질 발전의 대상이다. 시 주석은 농업 서플라이 체인을 적극적으로 확대해 농촌의 새로운 산업과 새로운 산업 형태를 육성하고 농민 소득을 늘려 부유해지는 길을 꾸준히 넓혀나가야 한다고 부연했다.

시 주석은 질적 발전을 촉진하는 궁극적인 목적은 인민의 행복과 건강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기층 거버넌스와 민생 보장은 인민의 핵심 이익과 직결된다며 공동 부유를 촉진하고 수준 높은 삶을 마련하기 위한 기초 프로젝트라고 지적했다. 이어 각급 당위원회와 정부는 이를 반드시 명심하고 항상 꼼꼼히 챙겨 견실한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지난 6일 시 주석은 정협 회의에 참석한 중국민주건국회·공상업연합회 위원들을 만났다. 민영경제의 건전한 발전과 고품질 발전을 실현하자는 차원의 회의였다.

'당은 민영기업 편'이라는 말이 나왔다. 시 주석은 민영기업과 민영기업인이 심리적 부담을 내려놓고 질적 발전을 실현하도록 유도해야 한다고 밝혔다. 물론 당 중앙의 방침과 정책을 정확하게 이해해야 한다는 얘기가 전제되었다.

시 주석은 민간 경제에 대한 지원을 지속하겠다는 의지를 다시 한 번 강조했다. 또 민영자본이 국가의 중대 프로젝트, 중점 산업사슬과 공급사슬 건설에 동참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자료 제공:CMG

 

[스페셜타임스 강현구 기자]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