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축구 파나마전, 손흥민 석현준 박주호 김민재 조현우 출격
한국축구 파나마전, 손흥민 석현준 박주호 김민재 조현우 출격
  • 최선은
  • 승인 2018.10.16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사진=대한축구협회

 

[스페셜타임스 최선은 기자]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FIFA랭킹 55위)이 오늘(16일) 오후 8시 천안종합운동장에서 파나마(국제축구연맹 피파(FIFA)랭킹 70위)와 평가전을 치른다.

 

FIFA 랭킹 5위인 남미 강호 우루과이를 2-1로 격파한 여세를 몰아 벤투 감독은 부임 후 4번째인 이번 평가전에서도 승리를 거두기 위한 전략을 마련했다.

 
벤투 감독은 우루과이 전과 마찬가지로 파나마전에서도 두 4-2-3-1 전술을 구사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벤투 감독은 파나마전에서 "수비수와 미드필더, 공격수에 약간의 변화가 있을 것"이라고 말해 선발 출전 선수 명단에 변화가 예상된다.

 

예상되는 선발 라인업을 보면 원톱에는 황의조(감바 오사카)대신 후반에 헤딩슛으로 정우영에게 역전골의 기회를 제공한 석현준(랭크)이 기용될 전망이다. 2선엔 손흥민(토트넘), 남태희(알두하일),황희찬(함부르크)이 기용될 것으로 보인다.

 

수비형 미드필더엔 기성용(뉴캐슬)과 정우영(알사드)이 ,포백 수비진엔 왼쪽 풀백에 홍철(수원)대신 베테랑 수비수 박주호(울산)와 우루과이전 때 실점에 빌미를 제공했던 중앙수비수 김영권(광저우)을 대신해 김민재(전북)가 장현수(FC도쿄), 이용(전북)과 함게 선발 출장할 것으로 보인다.

 

골키퍼엔 김승규(빗셀 고베) 대신 2018 러시아 월드컵 주역 조현우(대구)가 선발로 출격할 것으로 전망된다.

 

아시안 게임 금메달 주역 이승우(베로나) 황인범(대전)도 교체선수로 기용될 것으로 보인다.

파나마전에 이어 한국대표팀은 오는 11월 호주에서 호주, 우즈베키스탄과 평가전을 치른 뒤 내년 1월 아시안컵에 참가한다.

sechoi@special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