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민-정인욱 결혼 앞두고, 행복한 신혼생활
허민-정인욱 결혼 앞두고, 행복한 신혼생활
  • 최선은
  • 승인 2018.11.01 0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한나 / 사진=박한나 SNS
박한나 / 사진=박한나 SNS

 

[스페셜타임스 최선은 기자] 개그우먼 허민이 올 12월 야구선수 정인욱과 결혼을 앞둔 가운데, 딸, 남편과 함께 조금 이른 신혼생활을 즐기며 보여준 행복한 모습이 관심을 끈다.

 

허민은 자신의 SNS에 가족끼리 휴일을 맞아 외출에 나선 모습을 공개했다. 운동선수인 남편의 직업적 특성상 허민의 가족의 쉬는 날은 '월요일'이라고 말한 허민은 단란한 가족사진을 함께 공개하며 행복을 과시했다.

 

특히 허민의 여러 사진에서 남편 정인욱은 딸을 살뜰하게 살피고 즐겁게 놀아주는 모습으로 다정한 아빠의 모습을 보여줬고, 허민과도 애정 넘치는 시간을 보내고 있어 부러움을 샀다.

 

한편, 허민, 정인욱은 오는 12월 결혼식을 올리고 부부의 서약을 맺는다.  

sechoi@special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