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3 07:20 (일)
홍콩 국민 배우 증지위-등광영, '성폭행 추문' 다시 조명
홍콩 국민 배우 증지위-등광영, '성폭행 추문' 다시 조명
  • 최선은
  • 승인 2018.11.06 0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푸른 이끼' 스틸컷
영화 '푸른 이끼' 스틸컷

 

[스페셜타임스 최선은 기자] 홍콩 최고 스타 증지위, 등광영이 80년대 홍콩 스타 남결영의 죽음으로 주목받고 있다. 바로 남결영을 수년 전 성폭행한 인물로 지목 받았기 때문이다.

 

여배우는 남결영은 10년 이상을 신경쇠약 등으로 정신병원에 입원하고, 생활고에 시달리는 등 기구한 삶을 살았던 배우로 3일 사망했다.

 

앞서 남결영은 지난 2013년 자신이 정신적 문제를 앓아왔던 배경에 두 명의 인물에게서 당한 성폭행을 언급했다. 

 

그러나 섣불리 실명을 공개하지는 못했다. 상대가 유력 인물이라는 이유에서였다. 하지만 함구된 성폭행 가해자의 실명이 고스란히 담긴 영상 원본이 올해 초 공개되면서 파장을 일으켰다.

 

해당 인물은 바로 홍콩 국민배우로 추앙받는 증지위, 고(故) 등광영이었던 것. 능력, 인품으로 홍콩 대중의 사랑을 받아왔던 남배우들이었기에 충격파가 더욱 컸다. 특히 증지위는 남결영 이외에도 미투 폭로가 더해지며 곤욕을 치렀다. 그는 법적인 대응을 불사하는 등 해당 의혹에 전면 부인하며 활동을 지속했지만, 세간의 석연찮은 눈초리는 거두어지지 않고 있다.

sechoi@specia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