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미더머니 777 우승 프로듀서 기리보이의 ‘귀리보이’ TV CF 공개... ‘역대급 콜라보’
쇼미더머니 777 우승 프로듀서 기리보이의 ‘귀리보이’ TV CF 공개... ‘역대급 콜라보’
  • 최선은
  • 승인 2018.11.12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고모델 계약서 광고 온에어까지 단 6일… 초고속 광고 프로젝트 신기록
‘귀리보이X기리보이’ TV CF 화면 캡쳐
‘귀리보이X기리보이’ TV CF 화면 캡쳐

 

[스페셜타임스 최선은 기자] 기리보이와 귀리보이의 유쾌한 콜라보레이션이 연일 화제다.

 

다이어트 전문 기업 다노(DANO)는 지난 9일 밤 엠넷 <쇼미더머니 777> 최종회를 통해 첫 공개한 기리보이의 ‘귀리보이’ TV CF가 10일 새벽 포털 실시간 검색어 8위에 오르고 동영상 조회수가 12만 회를 넘어서는 등 SNS를 뜨겁게 달구며 대박 조짐을 보이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귀리보이 광고는 엠넷의 인기 음악 프로그램 <쇼미더머니 777>에서 프로듀서로 맹활약한 래퍼 기리보이가 모델을 맡아 ‘찰떡 같은 라임의 역대급 콜라보’라는 호평 속에 온에어(on air) 전부터 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생방송으로 진행된 <쇼미더머니 777> 최종회의 시작 전 및 중간, 종료 후에 집중 배치된 이번 귀리보이 광고는 저스트뮤직 기리보이X스윙스 팀이 프로듀싱한 나플라가 최종 우승을 차지하면서 더 큰 주목을 받았다. 특히, 최종 우승자 발표 직전 클라이맥스 시간대에 중간광고로 귀리보이 광고가 방영된 직후 이어진 대회 현장 생중계 영상에서 최종 우승자로 나플라가 호명되고 그의 프로듀서 기리보이가 집중 클로즈업되면서 극적인 효과까지 연출됐다. 이에, SNS에는 ‘쇼미더머니 777의 최종 우승자는 귀리보이!’라는 유머러스한 반응이 줄을 이었다.

 

패피(패션 피플) 래퍼로 불릴 만큼 트렌디한 패션 감각을 자랑하는 기리보이가 다소 의외인 카우보이 복장을 하고 어눌한 말투로 귀리보이를 소개하는 코믹한 광고 내용도 화제가 됐다. 기리보이는 평소 어눌한 말투 때문에 팬들에게 ‘0개 국어 래퍼’라는 애칭으로 불린다.

 

광고 내용은 단순하다. 귀리보이의 카우보이 캐릭터로 분한 기리보이가 귀리 포대에 걸터 앉아 “안녕하세요, 기리보입니다. 그리고 얘는 귀리보입니다”라고 귀리보이 제품을 소개하는 것으로 시작된다. 이어서 시원하게 귀리보이를 들이킨 후 “으어~ 담백해 담백해. 요요 현상이 일어나는 스윙스 형에게 굉장히 필요한 귀리보이”라며, “귀리보이, 렛츠귀릿!!!!”을 외친다. 끝으로 귀리보이 제품 패키지가 클로즈업되고, 기리보이 특유의 해맑은 웃음소리가 배경음으로 깔린다.

 

전문 광고 모델과는 거리가 있는 기리보이의 다소 어설픈 연기와 ‘귀리보이X기리보이’라는 기발한 찰떡 라임이 웃음을 유발한다. 100% 식물성 음료인 귀리보이의 순수함이 순수한 매력의 기리보이를 통해 잘 표현됐다는 평가다. ‘요요 현상이 일어나는 스윙스 형에게 굉장히 필요한’이라는 대사도 웃음 포인트다. 기리보이의 애드립으로 탄생한 멘트로, 덕분에 다노는 스윙스를 무상으로 광고에 출연시키는 효과를 거뒀다.

 

광고를 본 네티즌들은  ‘귀리보이 광고 보고 빵 터졌다’, ‘귀리보이 광고에서 기리보이 너무 귀엽다’, ‘쇼미더머니 777 파이널에서 제일 기억에 남는 건 귀리보이 광고’, ‘세상 유쾌하고 귀여운 콜라보레이션’이라는 등 유쾌하고 인상적이라는 반응을 쏟아냈다. 기리보이를 아예 귀리보이로 호칭하는 글들도 많았다.

 

귀리보이 광고는 SNS 입소문을 타고 빠르게 공유되면서 검색량이 급증하기 시작해 <쇼미더머니 777> 최종회가 끝난 후 약 2시간 만인 10일 오전 2시 30분 경 네이버 실시간 검색어 10위에 진입하더니, 약 10분 후 8위까지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또한 페이스북과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 귀리보이 광고 영상의 조회수는 주말 이틀 동안 합산 12만 회를 돌파했다.

sechoi@special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