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날씨, 서울 체감온도 영하 20도...한파 대설특보
오늘날씨, 서울 체감온도 영하 20도...한파 대설특보
  • 정시환 기자
  • 승인 2018.12.27 0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기상청
사진= 기상청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기상청은 목요일인 27일 오전 7시를 기해 강원산지와  양구평지, 홍천평지, 인제평지, 춘천, 화천, 철원, 경기도 가평, 파주, 양주, 포천, 연천, 동두천에 한파경보를, 세종, 대전, 인천(옹진군 제외), 서울, 경북 경기 충청 지역에 한파주의보를 발령했다. 

 

이날 밤을 기해 울릉도.독도, 제주도(제주도산지)에, 28일 새벽을 기해 전라남도 무안, 영광, 함평, 전라북도 정읍, 군산, 부안, 고창에 대설특보를 내렸다.

 

이날 밤부터 28일까지 예상 적설량은 제주도 산지 10∼30㎝, 전라 서해안과 제주도(산지 제외)는 2∼7㎝, 전라내륙은 1∼3㎝다. 울릉도와 독도는 27일 밤부터 29일까지 10∼30㎝의 눈이 쌓이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6∼-1도, 낮 최고기온은 -7∼4도로 예보됐다. 파주와 철원의 아침 기온은 -16도, 동두천과 화천은 -15도까지 내려가고 서울의 아침기온은 최저 -12도다. 바람이 강하게 불어 서울 아침 체감온도가 영하 20도로 뚝 떨어지는등 전국에 최강 세밑한파가 몰아치고 있다.

  


지역별 낮 최고기온은 서울 -6도, 인천 -7도, 수원 -6도,춘천 -4도, 강릉 1도, 대전 -3도, 광주 -1도, 대구 0도,부산 3도, 울산 1도, 창원 2도,제주 4도 등이다. 낮에도 대부분 지역에서 영하권에 머물러 건강과 농.축산물 관리, 수도관 동파 등 추위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대기 확산이 원활해 미세먼지는 전국에서 '좋음' 수준을 나타낼 것으로 예상된다

jjubika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