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성재와 함께, 올 겨울도 초특가로 야놀자!
육성재와 함께, 올 겨울도 초특가로 야놀자!
  • 최선은
  • 승인 2019.01.01 2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야놀자 2019년 겨울 캠페인 광고모델 이미지
야놀자 2019년 겨울 캠페인 광고모델 이미지

[스페셜타임스 최선은 기자]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대표 이수진)가 TV광고 온에어와 함께, 2019 겨울 브랜드 캠페인 ‘초특가로 야놀자 2.0’을 오늘부터 본격 시작한다.

 

이번 광고도 중독성 있는 CM송과 안무가 특징이다. 지난 여름 광고의 백미였던 ‘야놀자송’과 ‘놀춤’의 두 번째 버전을 준비했다. 먼저, CM송은 전 세계적 인기의 팝 밴드 타임플라이스(Timeflies)의 ‘언드레스 리허설(Undress Rehearsal)’을 야놀자의 색깔에 맞게 편곡∙개사해 만들었다. 남성 모델에 맞게 기존보다 춤선이 굵어진 안무는 강남스타일 안무가 이주선 씨가 다시 한 번 맡았다.

 

특히, 이번 광고는 국내외에서 두루 인기를 끌고 있는 아이돌 그룹 비투비의 멤버 육성재를 모델로 발탁, 촬영 전부터 세간의 화제를 모았다. 온라인상에서 EXID 하니 후속 모델에 대한 궁금증이 점점 커짐에 따라, 지난달 모델 맞추기 퀴즈, 촬영현장 라이브 방송 등 게릴라 이벤트도 진행했다.

 

이달부터는 겨울 성수기 온/오프라인 마케팅 활동을 대대적으로 펼칠 계획이다. 육성재가 직접 가르쳐주는 놀춤 2.0 댄스 가이드, 육성재 고화질 휴대폰 배경화면, 놀춤 챌린지 이벤트 등이 야놀자 앱과 SNS에 공개된다.

 

김혜정 야놀자 브랜드마케팅실장은 “지난 여름에 이어 이번에도 밝고 활동적인 이미지로 남녀노소 전 연령층에 사랑 받는 아이돌 그룹 멤버를 모델로 기용했다”며 “일본, 동남아 등 해외에서도 인기가 높아 올해 글로벌 숙박 예약 서비스를 시작하는 야놀자와의 시너지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여름 ‘초특가로 야놀자’ 광고 캠페인은 온라인 동영상 플랫폼에서 조회수 3천만회 이상을 기록하며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 선정 올해 가장 기억에 남는 광고 1위에 이름을 올렸다.

sechoi@specia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