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5 17:50 (수)
삼기오토모티브, 수소차 부품 공급 확대
삼기오토모티브, 수소차 부품 공급 확대
  • 정시환 기자
  • 승인 2019.01.21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삼기오토모티브(122350, 대표이사 김치환)는 최근 정부가 발표한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에 따른 수소차 보급률 증가로 현재 진행 중인 수소차 부품 사업의 수혜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삼기오토모티브는 지난해 1월부터 현대자동차의 수소전기차 '넥쏘’에 들어가는 모터써포트브라켓(BRKT MOTOR MTG SUPT)을 독점 공급해 왔다. 해당 부품은 수소전기차 내 모터를 잡아주는 역할을 하는 필수 부품으로, 수소전기차와 일반 전기차에서도 적용되고 있다.

 

회사 측은 “아직 수소차의 보급 비중이 높지 않아 해당 분야 매출은 작지만, 초기 부품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입하면서 선도적 지위를 확보하게 됐다”며, “글로벌 완성차 기업의 수소차 전략에 맞춰 부품 공급을 단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난해 삼기오토모티브는 전기차 개발의 공급으로 20억원 규모의 매출이 발생했으며, 현재는 양산을 목전에 두고 있다. 전기차 배터리부품 End-Plate와 전기차 모터하우징이 올해 상반기 양산공급이 시작될 예정이며, 그 외 P사, F사, V사의 전기차 배터리부품도 개발 중으로 ‘19년 하반기 양산계획이다.

 

김태영 연구소장은 “전기차 프로젝트 확대에 이어 수소차 부품으로 사업을 이어가면서 매출 다변화와 제품 포트폴리오 확대에도 속력을 더하게 됐다”며, “수소차 부품 공급과 함께 올해는 본격적인 전기차 부품 공급도 계획된 만큼 큰 폭의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이 추세로 수소차 및 전기차 부품이 본격 양산에 들어가면 관련 매출은 연간 700억원 규모에 이를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