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그래 풍상씨’, 설연휴 끝나자 '황후의 품격' 처음 추월
‘왜 그래 풍상씨’, 설연휴 끝나자 '황후의 품격' 처음 추월
  • 최선은
  • 승인 2019.02.08 0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사진=KBS

 

[스페셜타임스 최선은 기자] 설연휴가 끝나자 지상파 수목 드라마 판도가 바뀌고 있다. 줄 곧 수목 드라마 1위를 차지 해오던 SBS ‘황후의 품격’이 2월 7일 2회 연속 방송 에서 먼저 방송한 43회가 전국 시청률 11.1 %를 기록하면서 동시간대에 방송한  KBS2 ‘ 왜 그래 풍상씨’ 19회 시청률 11.3 %에 밀려 수목드라마 1위 자리를 내주었다.

 

이후 연속방송에서 ‘황후의 품격’ 44회가 시청률 13.1%를 기록하면서 ‘왜 그래 풍상씨’ 20회 시청률 12.4% 보다 높아 수목드라마 1위 자리를 다시 되찾아 오긴 했지만 ‘황후의 품격’으로서는 ‘ 왜 그래 풍상씨’가 앞선 회차에서 수목드라마 1위 자리를 차지한 것이 크게  위협적 이었다.

 

KBS2 ‘ 왜 그래 풍상씨’가 SBS ‘황후의 품격’ 을 추월해 수목 드라마 1위를 차지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었고 다시 ‘황후의 품격’을 이기고 수목 드라마 1위를 차지할 수 있는 가능성이 있기 때문이다.

 

이날 다른 지상파 수목 드라마 MBC ‘ 봄이 오나 봄’은 9회 전국 시청률 1.8%, 10회 시청률 2.1%를 기록하면서 다른 지상파 수목드라마들이 시청률 두 자리수를 기록하고 있는 것과는 대조적으로 한 자리수 시청률에 머물면서 낮은 시청률 성적을 보였다. 

sechoi@special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