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정원영 미모 빛났다...예능감도 발산해
'한끼줍쇼' 정원영 미모 빛났다...예능감도 발산해
  • 정시환 기자
  • 승인 2019.04.04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TBC ‘한끼줍쇼’
JTBC ‘한끼줍쇼’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그룹 아이즈원 멤버 장원영이 '한끼줍쇼'에 출연해 빛나는 미모와 예능감을 발산했다.

 

어제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 출연한 장원영에게 강호동은 “연예인 누구 닮았다고 하면 결례일 수 있다. 하지만 고현정 씨 데뷔시절 모습과 닮은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이경규는 “나는 고현정 닮은꼴은 아닌 것 같다. 오히려 김희선을 닮았다”고 말했고 피오는 “전지현 선배님 어린시절을 닮은 것 같다”고 말했다.

 

이 말은 들은 장원영은 "너무 과분하다”며 부끄러워 했다.

 

또 연예계 입문 관련해서도 “언니 졸업식에 따라갔다가 캐스팅 됐다”고 밝히자, 피오는 "이건 정말 예쁘고 잘생긴 친구들만 가능한 거다. 나나 민호는 상상할 수도 없는 일"이라며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올해 중3이 장원영은 "지금은 16살이다. 미성년자라 삼성동 숙소와 가까운 동네로 요청드렸다. 10시 이후론 촬영할 수가 없다"고 말했다. 이에 이경규는 "너무 좋다. 기왕이면 7시까지 없나?"라고 되물어 웃음을 남겼다.

jjubika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