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빌, ‘MLB 퍼펙트 이닝 2019’ 전 세계 160여 개 국가 구글·애플 동시 서비스 중
게임빌, ‘MLB 퍼펙트 이닝 2019’ 전 세계 160여 개 국가 구글·애플 동시 서비스 중
  • 최선은
  • 승인 2019.04.04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LB 퍼펙트 이닝 19
MLB 퍼펙트 이닝 19

 

[스페셜타임스 최선은 기자] 게임빌(대표 송병준, www.gamevil.com)이 글로벌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 ‘MLB 퍼펙트 이닝 2019(MLB Perfect Inning 2019)’를 전 세계 160여 개 국가에 성황리 서비스 중이라고 4일, 밝혔다.

 

2014년 첫 출시 후 MLB와의 장기 파트너십을 통한 안정적인 서비스로 글로벌 시장에서 선전 중인 시리즈 스테디셀러로 최신작 출시를 통해 인기 확산에 나선 것으로 앞으로 활약에 관심이 집중된다.

 

새로운 버전으로 선보이는 ‘MLB 퍼펙트 이닝 2019’에는 다양한 신규 콘텐츠들이 탑재되었다.

 

대표적으로 원하는 선수를 직접 구매할 수 있는 ‘선수 즉시 영입’ 콘텐츠가 새롭게 등장하여 글로벌 유저들의 호응을 받고있다. 10강화 이상 선수를 추가 성장시킬 수 있는 ‘랭크업 시스템’과 선수와 컬러 매칭을 통해 감독 또는 코치의 능력치 상승 효과를 적용하는 ‘스태프 시스템’도 새로 선보였다.

 

이 외에도 클럽 간의 PvP 콘텐츠로 별도 랭킹 보상을 획득할 수 있는 ‘클럽전’을 추가하고, 오늘의 선수’ 콘텐츠도 탑재했다. 더불어 이번 시즌의 대표 선수를 ‘노아 신더가드(Noah Syndeergard)’로 선정했다. 현재 뉴욕 메츠의 핵심 투수 자원으로 메이저리그 선발 투수 중 가장 빠른 공을 던지는 선수다.

 

2019 버전까지 총 6개 작품으로 연속 흥행 가도를 달리고 있는 ‘MLB 퍼펙트 이닝 시리즈’는 게임빌과 공게임즈(대표 공두상, www.gonggames.com)가 손잡고 글로벌 시장에 서비스 중인 모바일 야구 게임이다.

 

6년간 글로벌 시장에서 활약, 스테디셀러 브랜드로 자리매김하면서 글로벌 누적 2,000만 다운로드를 돌파했다. 특히 MLB와의 장기 파트너십을 지속 중인 게임빌의 글로벌 비즈니스 역량을 확인할 수 있는 시리즈 브랜드로 꼽힌다.

 

게임빌은 이번 신규 버전에서도 이전 버전에서 유저가 보유한 선수와 재화 등의 데이터를 그대로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한편, 최신작 출시 후 도미니카 공화국, 파나마 등에서 주요 오픈 마켓 매출 TOP 30에 오르는 등 인기가 확대되고 있다.

 

자세한 정보는 공식 카페(http://cafe.naver.com/mlbpilive)에서 만나볼 수 있다.

sechoi@special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