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혈사제 쏭삭 안창환, 태국식 '간장공장 공장장'으로 통쾌한 복수
열혈사제 쏭삭 안창환, 태국식 '간장공장 공장장'으로 통쾌한 복수
  • 정시환 기자
  • 승인 2019.04.07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열혈사제
사진= 열혈사제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지난 6일 방송된 SBS 금토 드라마 ‘열혈사제’에서 안창환의 통쾌한 복수를 하며 또 다른 재미를 주었다.

 

쏭삭(안창환 분)은 눈치를 보던 장룡(음문석 분)에게 똑같은 방법으로 복수했다.

 

쏭삭은 짜장면을 먹으러 온 장룡이 단무지를 달라고 하자 이전과는 달리 갖다 먹으라며 차가운 반응을 보였다. 

 

눈치를 보던 장룡이 직접 갖다 먹으려고 하자 쏭삭은 장룡을 가로막고 ‘간장공장 공장장’을 본 딴 새로운 ‘숙제’를 내주었다. 바로 태국식 ‘간장공장 공장장’을 선보인 것. 장룡은 발음조차 제대로 기억하지 못해 실수를 연발하여 쏭삭에게 맞아야만 했다. 

 

안창환은 장룡을 상대로 당당해진 쏭삭의 모습은 안방극장에 통쾌한 웃음을 선사했다는 후문이다. 

 

안창환이 쏭삭으로 분하여 열연 중인 ‘열혈사제’는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jjubika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