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다이빙 앞에 무너진 강주은 VS ‘여유만만’ 최민수, ‘다이빙 이몽’ 폭발
동상이몽2, 다이빙 앞에 무너진 강주은 VS ‘여유만만’ 최민수, ‘다이빙 이몽’ 폭발
  • 정시환 기자
  • 승인 2019.04.15 1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SBS
사진= SBS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15일(월)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는 최민수-강주은 부부의 '다이빙 이몽'이 공개된다.

 

최근 결혼 25주년을 맞아 사이판에서 다시 한번 신혼여행을 보내고 있는 최민수-강주은 부부가 이번에는 스쿠버다이빙에 도전한다. 25년 전 스쿠버다이빙 자격증을 취득한 바 있는 부부는 최대 수심 23m에 달하는 세계 3대 다이빙의 성지인 '그로토'를 찾았다.

 

하지만 막상 그로토에 도착하자, 거친 파도와 어두컴컴한 동굴 앞에 평소 터프하기 그지없던 강주은도 잔뜩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이에 반해 최민수는 거침없이 물속으로 뛰어들며 베테랑 면모를 뽐내 민주 부부의 '다이빙 이몽'이 폭발했다.

 

급기야 스쿠버다이빙 도중 강주은은 돌연 다이빙 중단을 선언해 최민수를 긴장시켰는데, 과연 민주 부부가 25년 만의 사이판 스쿠버다이빙 재도전에 성공할 수 있을지는 15일 월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서 확인할 수 있다.

jjubika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