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콤커피 로봇카페 ‘비트2E’ 강남 신한은행서 첫 상용화...음성인식 등 AI기술 탑재하고 효율성 높여
달콤커피 로봇카페 ‘비트2E’ 강남 신한은행서 첫 상용화...음성인식 등 AI기술 탑재하고 효율성 높여
  • 최선은
  • 승인 2019.05.13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은행 강남별관에 설치된 AI로봇카페 비트2E
신한은행 강남별관에 설치된 AI로봇카페 비트2E

 

[스페셜타임스 최선은 기자] 달콤커피가 국내 최초로 AI기술을 결합해 선보인 로봇카페 비트2E가 신한은행 사내카페에 첫 설치되어 고객맞이에 나선다.

 

다날의 프랜차이즈 커피전문 브랜드 달콤커피(대표 지성원)는 KT 기가지니 솔루션과 함께 음성 및 얼굴인식 기술이 적용된 비트2E(b;eat 2nd evolution)를 강남 신한은행 별관에 설치하고 상용화에 나섰다고 13일 전했다.

 

비트2E는 신한은행 사내 카페테리아로 설치되어 직원들의 복지수준을 높이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운영될 예정이다. 앱의 주문 기능을 통해 기다리거나 줄설 필요없이 음료 완성 시간을 체크하고 픽업하는 형태로 효율적인 운영이 가능하며, LCD 디스플레이 도입으로 로봇이 고객을 향해 감정표현을 하고 인사를 나누기도 하는 등 신한은행의 또다른 얼굴로 직원들과 고객들을 맞이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비트2E는 메뉴 제조기능이 향상되어 고객 기호에 맞는 47가지 음료를 제조하고, 시간당 120잔의 음료를 만들어내는 등 편의성이 대폭 향상됐다. 향후 탑재된 지능형 CCTV를 통해 고객 동선 및 주문이 많은 시간대는 물론 고객층을 구분해 분석하고 주문 고객들의 빅데이터를 활용해 운영 전략을 제시하는 등 다양한 마케팅에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로봇카페 비트 2E는 벌써 20여기 이상 선주문되어 신한은행 강남을 비롯해 경희대학교 국제캠퍼스 등 5기가 순차적으로 설치 운영될 예정이며, 달콤커피는 주요 기업의 사내 카페테리아, 쇼핑몰, 로드상권, 글로벌 카페시장 등으로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sechoi@specia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