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효린, 팬들 공식 성명문 발표
가수 효린, 팬들 공식 성명문 발표
  • 정시환 기자
  • 승인 2019.05.27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요갤러리 공식성명문
가요갤러리 공식성명문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시스타 출신 가수 효린에 팬 들이 최근 학폭 논란과 관련해 공식 성명문을 발표하며 "더 이상 목소리 들을 자신 없다"고 밝혔다.

 

다음은 가요갤러리 팬들의 공식성명서 전문이다.

국내 가요를 사랑하는 커뮤니티 가요 갤러리는 2007년 개설되어 국내 가수들의 노래를 함께 공유하며 의견을 나누는 대표적인 공간입니다.

먼저 가요는 우리 인생의 희로애락을 함께하는 동반자이기에, 그 가요를 선물해 준 아티스트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마음을 표시하고 싶습니다.

하나의 노래가 탄생하기까지 얼마나 많은 고뇌를 겪어야 하는지 감히 상상도 할 수 없기에, 노래를 반복해서 들을 때마다 전해지는 감정은 미묘하게나마 차이가 발생하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하지만 오늘 그 감정을 제대로 추스를 수도 없을 만한 커다란 폭풍이 몰아쳤고, 너무나도 참담한 심정을 금할 길이 없어 공식 성명문을 발표합니다.

2010년 그룹 씨스타의 멤버로 데뷔해 국민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던 효린은 세상에서 받은 상처와 눈물과 한을 굴절시킨, 사람들에게 희망, 도전, 노력, 성공을 전달한 가수였습니다.

그녀는 희망의 아이콘, 도전의 아이콘, 그리고 노력의 아이콘이었습니다.

어둡고 답답한 시기를 특유의 낙천적인 성격으로 잘 이겨냈으며, 아름다움을 품은 희망 가득한 원석의 시대를 보냈습니다.

새싹처럼 솟아올랐다가 바로 화려한 날개를 활짝 폈고, 많은 사람들에게 노력의 결과가 어떤 건지, 도전 정신이 어떤 건지, 희망을 잃지 않는 것이 어떤 것인지를 직접 몸으로 보여 주었습니다.

앞으로도 그녀의 미래는 태양처럼 하늘 높이 솟아서 우리를 비출 것 같았습니다.

하지만 오늘 우리는 그녀에게 품었던 모든 감정을 빼앗겨 버렸습니다.

"기억이 선명하지 않다"라는 소속사의 입장은 한 줌의 희망마저 포기하게 만들어, 우리의 마음에 더욱더 큰 혼란을 불러일으켰습니다.

그동안 많은 명곡을 만들어 냈던, 그녀의 호소력 깊은 목소리를 앞으로는 들을 자신이 없습니다.

가요 갤러리 일동은 더 이상 그녀의 노래를 수용하고 소비하지 않을 것임을 단호히 선언하는 바입니다.

jjubika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