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주엽, 혼자만 먹방 불편한 LG신입 선수들
현주엽, 혼자만 먹방 불편한 LG신입 선수들
  • 정진욱 기자
  • 승인 2019.06.30 2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사진=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스페셜타임스 정진욱 기자] 지난 23일 방송된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 현주엽이 혼자만 먹방하고 LG 신입 선수 정희재·김동량·박병우를 불편하게 만들었다.

 

현주엽은 식당에 등장하자마자 선수들의 신발까지 채크 하며 불편한 감속 스타일을 추구 했다.

 

현주엽은 요리를 주문하고 직접 음식을 떠주면서 다정다감한 면모를 보였지만 선수들은 불편한 모습이 그대로 보였으며 부담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자신의 전화를 받지 못한 선수가 자신과 같은 대학 동문이라는 사실을 알자 “그런데 전화를 생까?”라고 뒤끝 있는 모습을 보이며 MC들의 원성을 자아냈다. 

jinuk@specia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