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지효, 유쾌한 팬들 "그래도 사나는 아니라 다행입니다"
트와이스 지효, 유쾌한 팬들 "그래도 사나는 아니라 다행입니다"
  • 정시환 기자
  • 승인 2019.08.06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JYP엔터테인먼트, 트와이스갤러리
사진= JYP엔터테인먼트, 트와이스갤러리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어제 강다니엘과 트와이스 지효의 열애설이 발표된 후 트와이스 팬들의 아주 유쾌한 성명문이 관심을 받고 있다.

 

5일 트와이스 갤러리 일동으로 팬들의 재치있는 성명문이 나왔는데 트와이스 팬들은 "그래도 사나는 아니라 다행입니다" 라는 함축적 한 문장으로 마음을 대변했다.

 

센스 있는 트와이스 팬 들로 인해 무거웠던 열애설을 한층 유머러스 하게 대처하는 팬 들의 모습이었다.

jjubika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