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8연승 가왕’ 양요섭 “미리 보는 결승전 같아!” ‘부뚜냥’을 고민에 빠트리게 한 불꽃 대진의 결과는?
복면가왕, ‘8연승 가왕’ 양요섭 “미리 보는 결승전 같아!” ‘부뚜냥’을 고민에 빠트리게 한 불꽃 대진의 결과는?
  • 정시환 기자
  • 승인 2021.09.26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면가왕
복면가왕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오늘 저녁 방송되는 ‘복면가왕 듀엣 대전’을 축하해주기 위해, 화제의 신흥 가왕 ‘빈대떡 신사’가 스페셜 무대를 보여준다. 독보적인 카리스마와 내공 깊은 무대로 2연승을 차지하며 가왕석을 지키고 있는 ‘빈대떡 신사’는, 이번 ‘듀엣 대전’ 특집을 맞아 특별한 의미가 담긴 무대를 선보여 눈길을 끄는데. 예상 밖의 선곡에 이어, 연륜이 묻어나오는 가창력으로 깊은 울림을 선사하는 ‘빈대떡 신사’의 무대에, 판정단 모두 감탄을 금치 못한다는 후문. 심상치 않은 내공의 소유자! 2연승 가왕 ‘빈대떡 신사’가 펼치는 스페셜 무대는 과연 어떤 모습일지 관심이 집중된다.

 

또한, 우열을 가리기 힘든 실력자 팀들의 등장에 ‘8연승 가왕’ 양요섭이 깊은 고민에 빠진다. 실력파 복면가수 팀의 한 치 양보도 없는 대결에 판정단들이 혼란에 빠지게 된 것. 이에 양요섭은 “미리 보는 결승전 같았다. 투표하기까지 정말 오래 걸렸다”, “두 사람이 오늘 한 팀이기에 다행이다. 아니면 투표할 수 없었을 것!”이라고 투표에 어려움을 호소하기도 한다. 김구라 역시 “대단한 고음의 향연이었다. 극강의 고음 하이라이트 부분에서 귀지가 떨어질 정도였다”라며 남다른(?) 소감을 전해 눈길을 끌기도 한다고. 과연 판정단 모두를 고뇌에 빠트릴 정도로 치열한 대결을 펼칠 복면가수 팀들의 무대는 어떤 모습일지 기대감이 모아진다.

 

한편 ‘국보급 명품보컬’ 하동균이 ‘복면가왕’에 깜짝 등장해 판정단들의 환호를 받는다. 한 복면가수 팀과의 특별한 인연으로 전화 연결에 응하게 된 하동균은 “한국에서 찾아보기 힘든 느낌의 목소리와 실력을 갖고 있는 보컬리스트들이다”라고 이 복면가수 팀을 소개하는 데 이어, 두 사람의 정체를 추측할 수 있는 특급 힌트들을 공개해 판정단들의 추리에 힘을 보탠다고. 또한 그는 ‘복면가왕’에 언제 나올 예정인지 묻는 MC와 판정단들의 질문에, “몰래 나가야 하는 거 아닌가요?”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내는가 하면, 판정단들의 끈질긴(?) 러브콜에 화답하며 복면가수로 출연하겠다는 약속까지 해 모두의 기대를 모은다는 후문이다. 과연 ‘레전드 보컬리스트’ 하동균의 ‘복면가왕’ 출연은 성사될 수 있을 것이며, 또 하동균과의 특별한 인맥을 자랑하는 복면가수 팀은 누구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아름다운 하모니로 시청자들의 귀를 사로잡을 ‘복면가왕 듀엣 대전’은 오늘 저녁 6시 ‘복면가왕’에서 확인할 수 있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